hit counter code
  • 엔터테인먼트
  • 연예일반

오산하, 엔터테인먼트 통(TONG)과 전속계약 체결

  재경일보 김영주 기자 yjkim@jkn.co.kr   arr 김영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영화‘악마를 보았다’에서 극중 이병헌의 약혼녀로 인상 깊은 연기를 펼쳤던 오산하가 엔터테인먼트 통(TONG)과의 전속계약을 맺었다.

오산하는 2006년 KBS 2TV '연어의 꿈‘으로 데뷔 후 MBC '크크 섬의 비밀' 등에 출연했으며, '진짜 진짜 좋아해', '우리 동네' 등의 뮤지컬 배우로도 활약했다.

이어 2010년 영화 ’악마를 보았다‘를 통해 스크린 데뷔를 하며 폭발적인 관심을 받은바 있는 신예이다.

엔터테인먼트 통(TONG)측은 “오산하는 무한한 가능성을 가지고 있는 배우인 만큼 방송, 영화 구분 없이 본격적인 연예 활동으로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엔터테인먼트 통(TONG)은 올 초 설립된 신생 회사로 배우 류승수가 속해 있다.

[관련기사]
현금인출 제한된 마그네틱 카드, IC카드와 차이는?
강동구의회, 서울 첫 대형마트·SSM 의무휴일 도입
‘런닝맨’ 빅뱅, 헬기 타고 화려하게 신고식
이수근-김병만에 2억 짜리 최고급 택배 도착?
f(x) 엠버, 천생 귀농해야 할 체질?
기사보내기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요즘 요즘
싸이월드 공감 싸이월드
구글 구글
페이스북 페이스북
delicious delicious

Copyright ⓒ 재경일보 jk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나도 한마디 | 0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ogin


0 / 600Bytes
로봇 방지용 보안코드 왼쪽 이미지를 입력해 주세요 (대소문자 구분)

많이 본 연예뉴스

기획 기업의 사회적 책임은 어디까지 인가?
기업의 사회책임이라는 뜻으로 기업이 …
[CSR특집⑨]티브로드, 소외계층지원
[CSR특집⑧] 티브로드, 지역밀착 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