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t counter code
  • 엔터테인먼트
  • 방송

<판다양과 고슴도치> ‘할배 바보’ 동해, 박근형 앞에서 ‘애교 순둥이’로 180도 변신

  재경일보 김영주 기자 yjkim@jkn.co.kr   arr 김영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채널A 주말미니시리즈 ‘판다양과 고슴도치’(극본 한준영, 연출 이민철)에서 슈퍼주니어 동해가 ‘연기의 신(神)’ 박근형과 찰떡 호흡을 펼친다. 

드라마 ‘판다양과 고슴도치’에서 천재 파티쉐 ‘고승지’로 분할 동해가 극중 자신을 돌보아주는 제과점 사장님이자 ‘할배’라고 부르는 ‘박병무’(박근형 분)를 끔찍이 여기는 ‘할배바보’로 등장, 친 손자와 할아버지 그 이상의 훈훈한 모습을 그릴 예정인 것.

동해는 극 중 가시를 바짝 세우고 살아온 까칠한 성격의 ‘고승지’(동해 분)이지만 자신에게 늘 잔소리를 퍼붓는 ‘할배’ 병무에게는 “알라뷰”라는 말도 서슴없이 하는 애교 만점 귀염둥이 손자로 변신해 반전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이에 동해와 박근형의 연기호흡이 안방극장에 유쾌한 웃음과 따뜻한 정을 전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실제 현장에서 동해는 일흔이 넘는 나이에도 연기 열정을 불태우고 있는 베테랑 연기자 박근형을 귀감삼아 자신의 촬영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선생님의 연기 장면을 늘 배우는 자세로 지켜보며 열심히 연기하고 있다고.

‘판다양과 고슴도치’의 현장 관계자는 “나이차이 뿐만 아니라 연기자로서 어마어마한 대 선배인 박근형 또한 항상 열심히 하는 동해의 모습에 애정 듬뿍 따뜻한 조언을 아끼지 않고 있으며, 실제 캐릭터에 완벽히 녹아든 두 사람의 호흡이 더욱 빛을 발하고 있다”고 전했다.  
두 사람의 훈훈한 모습에 누리꾼들은 ‘정말 친 손자와 할아버지 같아 보여서 보기만 해도 훈훈하다!’, ‘동해와 박근형 둘이 껴안고 누워있는 모습 너무 보기 좋음. 두 사람 연기가 정말 기대됨!’, ‘카리스마 박근형과 동해의 서로를 보는 따뜻한 눈빛! 애정이 듬뿍 느껴지는 듯!’라는 등 뜨거운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가시를 바짝 세우고 살아온 까칠 천재 파티쉐 ‘고승지’(동해 분)와 매출 빵원의 케잌집 카페판다 주인 엉뚱발랄 ‘판다양’(윤승아 분)의 알콩달콩 러브 베이킹 드라마 ‘판다양과 고슴도치’는 오는 18일(토) 7시 30분 채널 A를 통해 첫 방송된다.

사진=라이언피쉬

[관련기사]
'판다양' 윤승아, 삼복더위에 카트 끌고 판다 배달 중?
<판다양과 고슴도치> 최진혁, ‘순정 귀족남’으로 여심(女心) 사냥
채널A <판다양과 고슴도치> 동해-윤승아, 커플룩입고 극장 데이트? 환상 케미 폭발
<판다양과 고슴도치> 윤승아, 동해+최진혁 사로잡는 ‘베이비 스마일’로 남성팬 올킬
<판다양과 고슴도치> 박근형, 상큼발랄 로코 속 명불허전 ‘미친 연기력’ 기대 만발
기사보내기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요즘 요즘
싸이월드 공감 싸이월드
구글 구글
페이스북 페이스북
delicious delicious

Copyright ⓒ 재경일보 jk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나도 한마디 | 0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ogin


0 / 600Bytes
로봇 방지용 보안코드 왼쪽 이미지를 입력해 주세요 (대소문자 구분)
기획 기업의 사회적 책임은 어디까지 인가?
기업의 사회책임이라는 뜻으로 기업이 …
[CSR특집⑨]티브로드, 소외계층지원
[CSR특집⑧] 티브로드, 지역밀착 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