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사세’ 김군 이다인 ‘다함께 차차차’ 합류

재경일보 박우정 기자 (jk_publicent@jknews.co.kr ) 박우정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09.10.30 22:39:57

배우 이다인이 드라마 '다함께 차차차'에 합류했다.

이다인은 지난 21일 KBS 1TV 일일드라마 '다함께 차차차'에서 털털하면서 밝고 활발한 미술선생님 차승민으로 출연, 본격적으로 드라마에 합류했다.

극중 이다인이 맡은 차승민은 할머님들의 약속으로 한진우(오만석 분)와 서로 원치 않던 맞선 자리에 나서게 된다. 특히 차승민은 한진우와 나윤(조안 분)의 사이에 풍파를 일으킬 예정이라고.

차승민의 등장은 시청률 상승과 함께 극의 재미를 더해갔다. 실제로 시청자 게시판에는 "차승민을 연기하는 배우가 누구냐", "내용의 흐름이 더 좋아졌다", "승민의 다음 등장이 기대된다" 등 의견이 게재되고 있다.

이다인 소속사 측 관계자는 "이다인이 '다함께 차차차' 중·후반부에 투입되어 다소 부담을 느끼고 있지만 앞으로 극의 상황에 맞게 등장해 신선한 흐름을 보여 줄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이다인은 SBS 드라마 '사랑하는 사람아'로 데뷔, 영화 '외톨이', 드라마 '그들이 사는 세상', '하자전담반 제로' 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린 바 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보통사람 금융생활]더보기

주택

경제활동가구 월소득 476만원…소득격차 감소

최근 1년 사이 소득이 증가하고 소득 격차는 다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물가가 올랐음에도 총소득에서

취업

빚 있는 사회초년생 부채 1년 새 432만원 증가

빚 있는 20∼30대 사회초년생의 부채 규모가 최근 1년 사이 400만원 넘게 늘어났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기혼

직장인

서울 직장인 월 358만원 받아 246만원 사용

서울시 직장인은 평균 358만원을 월급으로 벌어 246만원을 쓰는 것으로 집계됐다. 신한은행은 16일 발표한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