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IS격퇴전 수 주 내에 시작할것"

연합뉴스

  • 기사입력 2015.02.09 11:28:07

 

수니파 원리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 격퇴를 위한 국제연합전선의 존 앨런 미국 대통령 특사(전 해병대 대장)는 8일(현지시간) IS를 겨냥한 대대적인 지상전이 수 주내로 시작될 것이라고 밝혔다.


앨런 특사는 이날 요르단 관영 페트라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히며 이라크군이 국제연합전선 참가국들의 도움을 받아 이 지상전을 이끌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앨런 특사는 이 인터뷰에서 "수 주내로 이라크군이 지상전을 시작하면 국제연합전선은 그와 관련된 중요 화력을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 지상전에 투입될 이라크군 12개 여단을 훈련하고 무장하는 준비 작업이 이미 시작됐다고 밝히고 이라크 내에 4곳의 훈련캠프를 설치, 이라크군을 훈련시키고 있다고 설명했다.

앨런 특사는 아울러 곧 동아시아 국가들을 방문, 이미 62개국이 참여하고 있는 국제연합전선에 대한 참여국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앨 런 특사는 이어 이라크군에 대한 무기 제공 및 훈련이 지연되고 있다는 지적에 대해 "미국은 가능한 한 빨리 지원하기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하고 있다"며 미국이 이라크군에 제공한 장비의 많은 수를 빼앗기고 이라크 병력의 많은 수가 사라지고 부족민들도 괴멸된 상황에서 미국은 16억 달러 어치의 장비를 12개 여단에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앨런 특사의 이같은 발언은 미국이 IS가 장악한 이라크 제2도시 모술을 탈환하기 위해 지상군 투입을 검토할 수 있다는 언론 보도 직후 나온 것이어서 주목된다.

CNN방송은 전날 이라크군이 이르면 4월 모술 탈환을 위한 지상전에 나설 예정이라며 이때 미군이 이라크군에 합류할지를 결정하기 위해 현재 IS의 방어태세 관련 정보를 수집하고 있다고 전했다.

IS가 지난해 6월 점령한 점령한 모술은 IS가 점령한 도시중 가장 큰 이라크 제2도시다.

앨 런 특사는 이날 ABC방송의 '디스 위크'(This Week)와의 인터뷰에서 "IS는 알카에다와는 차원이 완전히 다르다"며 "IS는 (알카에다보다) 조직이 더 잘 돼 있고 지휘 및 통제 체계, 광범위한 전투 공간에 대한 상황 인식도 더 낫다"고 말했다.

그는 IS가 미국 본토에도 위협이냐는 질문에 "우리는 그것을 매우 심각하게 받아들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앨런 특사는 IS가 최근 요르단 공군 조종사를 화형 방식으로 살해한 영상을 공개한 것과 관련해 IS에 명백한 역효과를 가져올 것이라며 "그것은 연합전선을 자극했고 단결시켰다"고 지적했다.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도 이날 뮌헨안보회의에 참석, IS에 빼앗긴 지역을 탈환하고 지하디스트의 자금줄을 차단하기 위한 공격이 시작될 것이라고 밝혔다.

케리 장관은 IS격퇴를 위한 국제연합전선이 결성된 작년 8월 이후 2천 차례의 공습을 가했으며 이 공습이 IS가 장악했던 지역의 5분의 1인 700㎢를 탈환하는데 도움이 됐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한편 미국 국무부는 앨런 특사가 브렛 맥거크 미 대통령 부 특사와 함께 9일 요르단 암만에서 압둘라 2세 국왕과 요르단 정부 관계자를 만나 IS를 격퇴하기 위한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성명을 통해 밝혔다.

이어 앨런 특사와 맥거크 부 특사는 10~13일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호주 등을 차례로 방문해 IS 대응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국무부는 전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군주' 유승호, 투혼의 무릎 읍소 선보여 "이 눈빛, 절절해"

MBC '군주-가면의 주인' 유승호가 감정선을 고스란히 터트려낸, 애끓는 '무릎 읍소'를...

아스트로 차은우, 얼굴천재란 이런 것

그룹 아스트로(차은우 문빈 MJ 진진 라키 윤산하)가 패션 매거진 ‘바자(BAZAAR)’ 5월 호를 통해...

수란X방탄 슈가 '오늘 취하면', '대세' 창모까지 합류

‘독보적 음색의 대세 뮤지션’ 수란이 방탄소년단 슈가(SUGA)에 이어 ‘대세 래퍼’ 창모까지 합류...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