野 "朴대통령 증세 비판 무책임…법인세 정상화해야"

연합뉴스

  • 기사입력 2015.02.09 17:02:53

새정치민주연합은 9일 박근혜 대통령이 국회에서 증세론을 공론화하는 것을 두고 "국민에 부담을 드리기 전에 우리가 할 도리를 다했느냐를 생각해야 한다"고 비판하자 "무책임한 처사"라고 반박했다.

드시 막겠다"고 발언하고 있다.

새정치연합 박완주 원내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에서 "담뱃세, 연말정산 방식 변경 등으로 '꼼수 증세'를 해놓고는 이제 와서 국회 탓을 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원내대변인은 "박 대통령의 '증세 없는 복지'는 지키지 못할 약속이었다"며 "수백조원의 사내 유보금을 쌓아둔 대기업 법인세를 재벌감세 이전으로 회복시켜 조세 형평성을 실현하자는 합리적 요구에 반대하는 것은 무책임하다"고 말했다.

박 원내대변인은 "'꼼수 증세'로 대기업에 다니는 직장인 주머니를 털어도 되고 대기업 법인세를 올리는 것은 안 된다는 것인가"라며 "법인세를 정상화하고 여야가 합리적 수준의 세목과 세율을 논의하면 국민 합의도 끌어낼 수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청와대는 국회에서 이뤄지는 진지한 증세 논의를 차분히 지켜봐 달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군주' 유승호, 투혼의 무릎 읍소 선보여 "이 눈빛, 절절해"

MBC '군주-가면의 주인' 유승호가 감정선을 고스란히 터트려낸, 애끓는 '무릎 읍소'를...

아스트로 차은우, 얼굴천재란 이런 것

그룹 아스트로(차은우 문빈 MJ 진진 라키 윤산하)가 패션 매거진 ‘바자(BAZAAR)’ 5월 호를 통해...

수란X방탄 슈가 '오늘 취하면', '대세' 창모까지 합류

‘독보적 음색의 대세 뮤지션’ 수란이 방탄소년단 슈가(SUGA)에 이어 ‘대세 래퍼’ 창모까지 합류...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