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대선에 가려졌던 원유 재고 증가···'과잉공급' 우려에 국제유가 하락, WTI 1.35% ↓

재경일보

  • 기사입력 2016.11.11 10:21:29

미국 오클라호마 주 쿠싱의 원유 저장 탱크미국 오클라호마 주 쿠싱의 원유 저장 탱크

공급과잉 우려가 또 다시 국제유가를 덮치며 10일(현지시간) 하락 마감했다.

미국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미국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12월 인도분은 전 거래일 대비 0.61달러 (1.35%) 하락한 배럴당 44.66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시장에서 내년 1월 인도분 브렌트유는 0.52달러 떨어진 배럴당 45.84달러에 장을 종료했다.

글로벌 최대 이슈로 꼽혔던 미국 대선이 마무리된 가운데 전날 미국의 원유재고가 증가한 것이 뒤늦게 부각됐다.

전날 미 에너지정보청(EIA)의 통계에 따르면 지난주 원유재고는 240만 배럴 늘어났다.

한편 국제에너지기구(IEA)는 이날 석유수출국기구(OPEC)가 오는 30일 정례회담에서 산유량 감산에 최종 합의가 이뤄지지 않을 경우 원유 공급과잉은 내년에도 지속될 것이라고 밝혔다.

OPEC이 러시아 등 비(非) 회원국들의 감산 협조를 유도하고 있지만, 이라크, 이란 등이 부정적인 모습을 보이며 실제 감산 타결 여부는 여전히 불투명하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