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주요국 통화정책회의 앞두고 1,990선서 마감···개인·외국인 동반 매수로 지수 견인

재경일보 이겨레 기자 이겨레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6.12.07 16:32:56

코스피

전날부터 오름세를 이어가며 반등에 성공한 코스피가 7일 소폭 상승하며 마감했다. 유럽중앙은행(ECB)와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 통화정책회의를 앞둔 가운데 투자자들이 관망세를 보인 탓에 상승폭이 주춤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 대비 2.03포인트(0.10%) 오른 1,991.89에 장을 종료했다. 코스피가 종가 기준 1,990선이 넘어선 것은 지난달 10일(2,002.60) 이후 약 한달여 만이다.

전날 1% 넘게 오르며 1,990선을 목전에 두고 장을 마쳤던 코스피는 이날 0.29% 오르며 1,990선에 올라섰던 지수는 장 초반 상승폭을 높이다 이후 주춤한 모습을 보이며 장 중 하락세를 돌아서는 듯 했지만 장 막판까지 외국인과 개인이 매수를 이어가며 끝내 상승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 범위는 최소 1,987.26 ~ 최고 1,997.62에서 움직이는 등 다소 등락폭이 좁았다. 오는 8일 ECB의 통화정책회의와 13일~14일까지 연준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가 예정된 가운데 시장에서는 관망세가 퍼진 것으로 보인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기관은 906억원어치를 순매도한 가운데 외국인과 개인은 각각 778억원어치, 141억원어치를 순매수하며 지수 상승세를 지켜냈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2.83포인트(0.49%) 내린 578.52에 마감했다.

지수는 2.77포인트(0.48%) 오른 584.12에 개장했으나 외국인과 기관의 동반 매도세에 하락세로 끝내 장을 마쳤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