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이 차 키를 대체"... 차량 공유업체 활용도 주목 되는 콘티넨탈 스마트 액세스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6.12.14 17:21:42

"스마트폰이 차 키를 대체"... 차량 공유업체 활용도 주목 되는 콘티넨탈 스마트 액세스

앞으로 나오는 자동차는 키(열쇠)가 사라지고 스마트폰이 이를 대체해, 차량 공유 업체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세계적인 자동차 부품업체 콘티넨탈은 14일 서울 JBK컨벤션홀에서 기자간담회를 하고 '스마트 액세스(Smart Access)' 등 다양한 자동차 키 기술을 소개했다.

스마트 액세스는 서버에서 스마트폰에 인증 정보를 전송, 자동차 키가 없이 스마트폰만으로 문을 열고 시동을 걸 수 있다.

기존 스마트키는 운전자가 접근하면 자동차가 키를 감지해 문을 열며 키가 차 안에 있는 동안 시동을 걸 수 있다.

콘티넨탈이 상용화를 추진하는 새 시스템은 여기서 한 단계 더 나아가 스마트키를 스마트폰 안에 생성하는 가상의 키(버추얼 키)로 대체한다.

가상의 키는 무선으로 다른 스마트폰에 보낼 수도 있다.

가족이나 다른 사람이 운전할 때 키를 물리적으로 전달하는 번거로움을 덜 수 있어 다수가 같은 차를 이용하는 차량 공유업체 서비스에 유용하게 적용할 수 있다고 콘티넨탈은 설명했다.

보안을 위해 가상의 키를 암호화된 상태로 전송하며 스마트폰 배터리가 떨어진 경우에도 운전할 수 있도록 NFC(근거리 무선통신) 기술에 기반을 둔 '백업 키'도 제공한다.

콘티넨탈은 1998년 전 세계 최초로 키 없이 시동을 켜고 문을 여는 PASE(Passive Start and Entry) 시스템을 공급하는 등 스마트키 분야를 선도하고 있으며 현대·기아차 등 국내 완성차 업체에도 스마트키 등 다양한 부품을 공급하고 있다.

독일 하노버에 본사를 둔 콘티넨탈은 55개국 430개 사업장에 21만8천여명의 직원을 두고 있으며 작년 392억 유로(약 48조6천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정치·사회더보기

새해 첫 임시국회 공고문 부착

1월 임시국회 '빈 수레'…쟁점법안 처리 전무

여야는 민생법안 처리를 위해 1월 임시국회를 소집했지만 빈 수레가 요란했다는 오명을 남기게 됐다. 더불어민

문재인

어김없는 '票퓰리즘' 경쟁…대선주자들 "표만되면 지르고보자"

조기대선이 가시화되면서 여야를 막론하고 대선주자들의 선거공약이 봇물 터지듯 쏟아지고 있다. 특히 정책의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

정부 '독도 소녀상' 사실상 반대…한일갈등 진화 시도

경기도의회의 독도 위안부 소녀상 건립 계획에 정부가 사실상 반대 입장을 표명한 것은 '소녀상'에서 '독도'로

반기문, 정세균·황교안 예방…정치보폭 넓히기

반기문 전 유엔(UN) 사무총장이 20일 정세균 국회의장과 자승 조계종 총무원장,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총리를 잇

More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주원♥보아 열애…'용팔이 커플' 2017년 달콤한 스타트

'용팔이 커플' 2017년 달콤한 스타트를 시작해 화제다. 주원(29)은 보아(30)와 연인 사이임을 공개해

김재중에 오연수까지, 전역 기념샷…"'트라이앵글' 뭉쳤다"

MBC 드라마 '트라이앵글' 식구들이 가수 겸 배우 김재중의 전역에 맞춰 오랜만에 뭉쳤다.

방탄소년단 진-공명, 정글 모기떼에 대처하는 자세

'정글의 법칙' 방탄소년단 진과 공명이 모기와 사투를 벌여 호기심을 고조시켰다.

화제의 클릭

경력운전자와 초보운전자의 사고율 변화 추이 ※자료: 현대해상 교통기후환경연구소

면허시험 간소화 이후 초보운전자 사고율 높아져

2011년 6월 운전면허시험이 간소화된 이후 초보운전자의 사고율이 이전보다 높아졌다

국내 처음으로 도입되는 흡연경고그림과 문구 (서울=연합뉴스) 오는 23일부터 담뱃갑에 의무적으로 부착해야 하는 흡연경고그림과 문구. 앞으로는 담뱃갑 절반이 흡연경고그림과 문구가 부착된다. 흡연경고그림과 문구가 담긴 담뱃갑은 이르면 내년 1월 말부터 시중 판매점에 비치될 예정이다. 사진은 담뱃갑에 부착될 경고그림과 문구.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폐암·후두암·구강암·심장질환·뇌졸중·간접흡연·임산부 흡연·성 기능 장애·피부노화·조기 사망. 2016.12.9

담배 샀는데 '섬뜩'…흡연경고그림 내일부터 도입

섬뜩하고 소름 돋는 담뱃갑 흡연경고그림이 23일부터 도입된다. 유통 시간을 고려할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사건 수명재판관인 이진성(왼쪽), 이정미, 강일원 헌법재판관이 22일 오후 서울 종로구 재동 헌법재판소 소심판정에서 열린 제1회 준비절차기일에서 자리에 앉아 있다. 2016.12.22

탄핵심판 첫 격돌 40분만에 끝…헌재 "세월호 7시간 밝히라"

박근혜 대통령의 정치적 운명을 가를 탄핵심판 사건의 첫 심리가 시작됐다. 국회와

INSIDE 재경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