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경제연구원 "내년 성장률 2.2%로 낮아질 전망"

연합뉴스

  • 기사입력 2016.12.21 17:55:55

LG경제연구원 2017 전망

"가계부채로 소비 둔화…건설투자 성장률 급락"

LG경제연구원은 20일 내년도 한국의 경제성장률이 2.2%까지 떨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LG경제연구원은 이날 발표한 '2017 경제전망' 보고서에서 내년에 국내 경제가 추세적인 성장 저하 흐름을 보이고 단기적인 수요 둔화가 겹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지난 10월 제시한 전망치와 같은 수준이다.

올해 성장률 전망치 2.6%와 비교하면 1년 사이 0.4% 포인트 떨어질 것이라는 추정이다.

LG경제연구원의 내년도 성장률 전망치는 한국경제연구원(2.1%)보다 높지만, 한국금융연구원(2.5%), 한국개발연구원(2.4%)에 비해 낮다.

정부는 오는 29일께 발표할 '2017 경제정책방향'에서 기존 전망치 3.0%를 2%대 중반으로 낮출 것으로 예상되고 한국은행도 내년 1월에 성장률 전망치를 2.8%에서 내릴 것으로 보인다.

LG경제연구원은 내년에 세계적인 보호무역주의 확대 등으로 수출 부진이 이어지고 그동안 성장을 견인한 내수 부문의 성장세가 뚜렷하게 약해질 것으로 봤다.

민간소비 성장률은 올해 2.4%에서 내년에 2.0%로 떨어질 것으로 분석됐다.

내년에 내외 불확실성 증가, 주력 생산연령인구 감소 등으로 가계의 구매력이 떨어진다는 것이다.

특히 시중금리 상승으로 가계부채 증가세가 둔화하고 원리금(원금과 이자) 상환 부담이 커지면서 소비에 부정적 영향이 나타날 것으로 예상됐다.

더욱 우려스런 점은 최근 성장세를 주도한 건설투자의 추락 가능성이다.

LG경제연구원은 건설투자 성장률이 주택공급 과잉 우려 등으로 올해 9.1%에서 내년에 1.8%까지 급락할 것으로 예상했다.

정부의 부동산 정책이 경기 부양에서 시장안정화로 방향이 바뀌었고 가계의 주택구매능력이 떨어지면서 당분간 주택경기가 부진을 벗어나기 어렵다는 것이다.

설비투자 증가율은 올해 마이너스(-3.9%)에서 내년에 0.9%로 높아지지만, 불확실성 확대로 크게 반등하지 못할 것으로 전망했다.

내년도 수출 증가율(통관기준) 전망치는 3.3%다.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수출단가는 높아지지만, 수출물량은 세계교역 성장세의 둔화로 저조한 흐름을 이어갈 것이라는 예상이다.

또 LG경제연구원은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올해 1.0%에서 내년에 1.4%로 소폭 상승하고 내년도 원/달러 평균 환율은 달러당 1,170원으로 올해(1,160원)보다 오를 것으로 추정했다.

LG경제연구원은 내년에 세계 경제 성장률이 올해와 비슷한 3.0%를 유지할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트럼프 차기 미국 행정부의 경제정책에 대해 "감세 정책과 인프라투자에 따른 수요 확대는 교역국 경제에 긍정적 영향을 줄 수 있다"면서도 미국의 보호무역주의 강화가 장기적으로 세계교역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우려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아이유가 이뤄낸 차트 대통합 '3일째 줄세우기+올킬'

아이유는 23일 오전 기준 정규 4집 타이틀 곡 '팔레트'로 멜론은 물론이고...

SBS '수상한 파트너', 21일 시청자 참여 이벤트

지창욱·남지현 주연 SBS TV '수상한 파트너'가 시청자 참여 인증샷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몽환적인 여신 자태" 유역비, 中 화보 속 고혹 매력

중국 배우 유역비가 여신 같은 자태를 뽐내 눈길을 사로잡았다.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