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전 자율주행차를 위한 BMW 새 개발센터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6.12.22 14:39:08

핸들과 브레이크, 가속페달이 없는 자율주행차를 볼수 있을까?

자율주행차 개발을 위해 독일 자동차 업체 BMW가 새 개발센터를 세운다.

완전 자율주행차를 위한 BMW 새 개발센터

BMW는 뮌헨 인근 운터슐라이스하임에 새 자율주행 개발센터를 세우고 내년 중반부터 운영을 시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고 IT전문매체 테크크런치가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센터에는 소프트웨어 엔지니어, 머신러닝 전문가 등 자율주행 기술 개발에 필요한 인력 약 2천 명이 한 데 모이며, 한 자리에서 코딩을 하면 바로 이를 차량에 시험해보고 결과를 얻을 수 있게 된다.

BMW는 지난 7월 인텔, 모빌아이와 제휴해 완전 자율주행 차량 'BMW 아이넥스트(iNEXT)'를 출시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모빌아이는 테슬라의 자율주행시스템 '오토 파일럿' 핵심부품인 컴퓨터 칩과 알고리즘을 공급해 온 업체며, 인텔은 세계 최대 반도체 제조업체다.

BMW는 당장 내년에 자율주행 기술을 시험할 계획이며, 2021년까지 자율주행 차량을 선보일 계획이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