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이대총장 및 교수와 교육자의 양심

재경일보

  • 기사입력 2017.01.05 18:13:23

대학교육은 교수들이 연구하고 습득한 지식과 정보를 학생들에게 전달하는 것이 핵심이다. 그러나 강의하는 과정에 자신의 전공지식 이외에 삶의 가치와 인생의 지혜로운 길에 대한 교수들의 체험과 생각을 동시에 가르치는 경우가 적지 않다. 그래서 교수 본인이 의식하든 의식하지 않던 학생들에게 인격형성에 영향을 미치게 된다.

그래서 진리의 도장이고 지혜의 요람인 대학에서 교단에서 학생들에게 강의를 하는 교수들은 특정분야의 전문가이면서 동시에 어느 정도 인격을 갖추고 수양을 한 사람이 되지 않으면 안 된다. 교육자로서 가장 중요한 덕목은 제자를 진심으로 사랑하는 마음과 정직성이다. 거짓말을 하게 되면 학생들은 허위를 진실로, 오류를 진리로 잘 못 알게 되는 위험성이 있기 때문이다.

그런데 최순실씨 딸 정유라양의 이대 부정입학과 부당한 학점부여를 조사하는 과정에서 밝혀지고 있는 이화여대 총장과 관련 교수들의 행태를 보면 실망과 허탈을 금할 수 없다. 덴마크에 있는 정유라양의 인터뷰결과에 의하면 이대의 최경희전총장과 김경숙 전 신산업융합대학장, 입학처장 그 외 관련교수들이 국회의 국정조사에서 하나같이 거짓말을 한 사실이 드러난 것이다. 이들은 비선실세의 위력에 눌려 정유라양을 부당하게 입학시켰고, 학교에 나오지도 아나하는 학생에 대하여 조교로 하여금 대리시험을 치게 하거나 교수들이 학점을 따게 하는 방법을 개별적으로 가르쳐 주어 학점을 받게 하였다고 한다.

이런 상황에서도 전 총장과 관련교수들은 입학과 학점부여에 특혜를 주거나 지시 또는 관여한 사실이 없다고 강변하였다. 특검에서는 거짓말에 대하여 명명백백히 진실을 밝혀, 우선 국회에서의 위증죄에 대하여 처벌하고, 학교 내에서도 학교의 명예와 신뢰를 실추시킨 점에 대한 징계를 가하지 않으면 안 될 것이다. ㅣ

이들이 어떻게 진리의 전당, 그것도 우리나라의 명문사학에서 학생들 앞에 당당하게 설 수 있겠는가. 전총장과 관련교수들을 진흙의 구렁텅이로 몰아넣은 것은 비선실세 최순실과 드러나지 않는 막강한 공권력의 소지자들이다. 이들의 잘못은 말할 것도 없지만 마수의 유혹과 압력을 뿌리치지 못한 교수들도 그 책임을 벗어나기는 어렵다. 개인적으로나 조직적으로 상당한 고통이 따르기는 하겠지만 진리의 전당에서 교육자의 숭고한 양심이 다시는 짓밟히는 일이 없도록 특검의 진실규명과 제제에 한 치의 오차도 없도록 해야 할 것이다.

<김영종 동국대 명예교수>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정치·사회더보기

최순실

특검, '조사거부' 최순실 체포영장…딸 비리로 이대 업무방해

박영수 특별검사팀은 출석 요구를 수차례 거부한 '비선 실세' 최순실 씨에 대해 22일 밤 체포영장을 청구했다.

문재인

"문재인 29.1%로 30% 근접…반기문 2.4%P 내린 19.8%"<리얼미터>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가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과의 격차를 벌리며 지지율 30% 선에 다가섰다고 여론조

박근혜 대통령

朴대통령, 측근 줄구속ㆍ빨라진 탄핵시계에 '강공' 전환

측근 인사들의 '줄구속'과 빨라지는 '탄핵시계'에 박근혜 대통령 측이 강공으로 전환하고 있다. 반환점을 돈

與 초·재선들, 반기문과 회동…일부 '2차탈당' 합류

새누리당 초·재선 의원들이 23일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을 면담한다. 박덕흠, 권석창, 김성원, 민경욱, 이양

More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류수영♥박하선, 행복한 결혼식…"예쁘게 살게요"

연기자 류수영(37)과 박하선(29)이 웨딩마치를 울렸다. 2년 연애의 결실을 맺으며...

티파니, 색다른 팜므파탈…"빨개도, 러블리"

'소녀시대' 티파니가 러블리한 매력을 뽐냈다. 오랜만에 셀카 사진을 투척하며 근황도 전했다.

[도깨비]공유X이동욱, 비하인드컷 대방출…'눈길'

‘도깨비’ 공유 이동욱 등의 비하인드컷이 공개되어 눈길을 끌었다.

화제의 클릭

경력운전자와 초보운전자의 사고율 변화 추이 ※자료: 현대해상 교통기후환경연구소

면허시험 간소화 이후 초보운전자 사고율 높아져

2011년 6월 운전면허시험이 간소화된 이후 초보운전자의 사고율이 이전보다 높아졌다

국내 처음으로 도입되는 흡연경고그림과 문구 (서울=연합뉴스) 오는 23일부터 담뱃갑에 의무적으로 부착해야 하는 흡연경고그림과 문구. 앞으로는 담뱃갑 절반이 흡연경고그림과 문구가 부착된다. 흡연경고그림과 문구가 담긴 담뱃갑은 이르면 내년 1월 말부터 시중 판매점에 비치될 예정이다. 사진은 담뱃갑에 부착될 경고그림과 문구.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폐암·후두암·구강암·심장질환·뇌졸중·간접흡연·임산부 흡연·성 기능 장애·피부노화·조기 사망. 2016.12.9

담배 샀는데 '섬뜩'…흡연경고그림 내일부터 도입

섬뜩하고 소름 돋는 담뱃갑 흡연경고그림이 23일부터 도입된다. 유통 시간을 고려할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사건 수명재판관인 이진성(왼쪽), 이정미, 강일원 헌법재판관이 22일 오후 서울 종로구 재동 헌법재판소 소심판정에서 열린 제1회 준비절차기일에서 자리에 앉아 있다. 2016.12.22

탄핵심판 첫 격돌 40분만에 끝…헌재 "세월호 7시간 밝히라"

박근혜 대통령의 정치적 운명을 가를 탄핵심판 사건의 첫 심리가 시작됐다. 국회와

INSIDE 재경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