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 스스로 균형 잡는 모터사이클로 사고 줄여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1.06 16:31:09

혼다, 스스로 균형 잡는 모터사이클로 사고 줄여

스스로 균형을 잡는 오토바이가 현실화 되었다.

일본 혼다가 스스로 균형을 잡는 모터사이클을 5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에서 공개했다.

IT 매체 테크크런치에 따르면 이 모터사이클에는 인간형 로봇 아시모 개발 과정에서 확보한 균형 제어 기술이 사용됐다. 사람이 타고 있지 않을 때도 모터사이클이 넘어지지 않는다. 특히 까다로운 저속 주행 때도 안정성이 높다.

콘셉트 모터사이클이므로 출시 시기는 정해지지 않았다.

혼다의 엔지니어인 아라키 마코토는 균형 제어 기술로 운전자들이 다치는 사고를 많이 줄일 수 있다고 말했다.

혼다는 이날 도심 환경에 적합한 2인승 자율주행 전기 콘셉트카 '뉴V'(NeuV)도 선보였다. 소유자가 사용하지 않을 때 차량이 스스로 이동해 다른 사람을 태운다. 이를 통해 차량 소유자는 이익을 얻을 수 있다.

혼다가 소프트뱅크와 함께 만든 인공지능 비서가 탑재된 이 차는 운전자의 목소리와 표정으로 기분을 판단해 운전을 지원한다. 도요타가 전날 CES에서 공개한 콘셉트카와 비슷하다.

혼다는 비자카드와 함께 차 안에서 스크린 터치로 주차료와 기름값을 지불하는 시스템도 개발했다.

혼다, 스스로 균형 잡는 모터사이클로 사고 줄여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