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10대 청소년 모바일 사용량 세계평균 보다 적어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1.10 14:25:35

한국 10대 청소년 모바일 사용량 세계평균 보다 적어

어느덧 스마트폰은 아침부터 잠들기 전까지 함께하는 것중 하나가 되어버렸다.

스마트폰은 10 여년만에 개인의 일상 뿐 아니라 각종 산업 전반에 큰 영향을 미친 가운데 특히 한국은 IT 강대국 답게 스마트폰 사용빈도 역시 활용 범위가 넓은 것으로 나타났다.

스마트 폰 의 사용량이 가장 많을 것 같은 한국 10대 청소년의 모바일 기기 사용량이 세계평균 보다 적다는 조사 결과가 나와 눈길을 끌고 있다.

10일 광고·미디어 전문 시장정보회사 칸타 밀워드브라운이 발표한 '애드리액션: X·Y·Z세대' 연구 보고서에 따르면 Z세대로 불리는 16~19세 한국 청소년 가운데 하루에 한 시간 이상 스마트폰 등 모바일 기기를 사용한다고 답한 비율은 71%로 세계 평균 74%보다 낮았다.

반면 한국의 Y세대(20~34세)는 79%로 세계 평균 66%보다 높았고, X세대(35~49세)는 55%로 평균과 동일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해 6~7월 미국·중국·한국·독일 등 39개국 16~49세 소비자 2만3천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 방식으로 진행됐다. 나라별로 평균 600명이 조사에 응했다.

칸타 밀워드브라운은 조사 대상을 연령별로 Z세대(16~19세), Y세대(20~34세), X세대(35~49세)로 구분해 분석했다.

조사 결과 전 세계 Z세대는 모바일 기기 사용 시간에서 다른 세대를 앞섰다. Z세대 가운데 인스타그램에 하루에 여러 차례 접속한다고 답한 비율은 36%로, Y세대 21%와 X세대 9%를 압도했다. 온라인으로 음악을 즐긴다는 비율도 43%로 Y세대 30%, X세대 24%보다 높았다.

하지만 한국의 Z세대는 모바일 기기뿐 아니라 TV·라디오 등 다른 미디어 소비량도 모두 다른 세대보다 낮았다. 하루에 한 시간 이상 TV를 보는 비율은 57%로 Y세대(68%)와 X세대(78%)보다 현저히 적었다.

칸타 밀워드브라운 코리아의 이영미 상무는 "대입을 준비하는 한국 Z세대의 현실이 반영된 결과"라며 "한국 Z세대의 미디어 절대 소비량은 글로벌 평균보다 적었지만, 기본적인 성향은 비슷했다"고 설명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정치·사회더보기

최순실

특검, '조사거부' 최순실 체포영장…딸 비리로 이대 업무방해

박영수 특별검사팀은 출석 요구를 수차례 거부한 '비선 실세' 최순실 씨에 대해 22일 밤 체포영장을 청구했다.

문재인

"문재인 29.1%로 30% 근접…반기문 2.4%P 내린 19.8%"<리얼미터>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가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과의 격차를 벌리며 지지율 30% 선에 다가섰다고 여론조

박근혜 대통령

朴대통령, 측근 줄구속ㆍ빨라진 탄핵시계에 '강공' 전환

측근 인사들의 '줄구속'과 빨라지는 '탄핵시계'에 박근혜 대통령 측이 강공으로 전환하고 있다. 반환점을 돈

與 초·재선들, 반기문과 회동…일부 '2차탈당' 합류

새누리당 초·재선 의원들이 23일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을 면담한다. 박덕흠, 권석창, 김성원, 민경욱, 이양

More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류수영♥박하선, 행복한 결혼식…"예쁘게 살게요"

연기자 류수영(37)과 박하선(29)이 웨딩마치를 울렸다. 2년 연애의 결실을 맺으며...

티파니, 색다른 팜므파탈…"빨개도, 러블리"

'소녀시대' 티파니가 러블리한 매력을 뽐냈다. 오랜만에 셀카 사진을 투척하며 근황도 전했다.

[도깨비]공유X이동욱, 비하인드컷 대방출…'눈길'

‘도깨비’ 공유 이동욱 등의 비하인드컷이 공개되어 눈길을 끌었다.

화제의 클릭

경력운전자와 초보운전자의 사고율 변화 추이 ※자료: 현대해상 교통기후환경연구소

면허시험 간소화 이후 초보운전자 사고율 높아져

2011년 6월 운전면허시험이 간소화된 이후 초보운전자의 사고율이 이전보다 높아졌다

국내 처음으로 도입되는 흡연경고그림과 문구 (서울=연합뉴스) 오는 23일부터 담뱃갑에 의무적으로 부착해야 하는 흡연경고그림과 문구. 앞으로는 담뱃갑 절반이 흡연경고그림과 문구가 부착된다. 흡연경고그림과 문구가 담긴 담뱃갑은 이르면 내년 1월 말부터 시중 판매점에 비치될 예정이다. 사진은 담뱃갑에 부착될 경고그림과 문구.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폐암·후두암·구강암·심장질환·뇌졸중·간접흡연·임산부 흡연·성 기능 장애·피부노화·조기 사망. 2016.12.9

담배 샀는데 '섬뜩'…흡연경고그림 내일부터 도입

섬뜩하고 소름 돋는 담뱃갑 흡연경고그림이 23일부터 도입된다. 유통 시간을 고려할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사건 수명재판관인 이진성(왼쪽), 이정미, 강일원 헌법재판관이 22일 오후 서울 종로구 재동 헌법재판소 소심판정에서 열린 제1회 준비절차기일에서 자리에 앉아 있다. 2016.12.22

탄핵심판 첫 격돌 40분만에 끝…헌재 "세월호 7시간 밝히라"

박근혜 대통령의 정치적 운명을 가를 탄핵심판 사건의 첫 심리가 시작됐다. 국회와

INSIDE 재경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