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크스바겐 '마이크로버스' 전기차로 부활... 사륜구동에 완전자율주행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1.10 16:22:49

폴크스바겐 '마이크로버스' 전기차로 부활... 사륜구동에 완전자율주행

디젤게이트 로 하락세를 이어오던 폴크스바겐 이 도약을 위한 움직임을 시작했다.

독일 자동차업체 폴크스바겐의 대표적인 차량 디자인인 '마이크로버스'에 전기 배터리를 더한 콘셉트카를 선보인 것이다.

폴크스바겐은 8일(현지시간) 미국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전기 동력으로 움직이는 마이크로버스 'ID 버즈'(ID Buzz)를 공개했다고 CNN 방송이 보도했다.

ID 버즈는 최대 속력이 시속 159㎞이며, 정지 상태에서 시속 97㎞까지 가속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단 5초다.

전기 배터리를 차량 전방과 후방에 하나씩 배치해 최대 369마력 출력이 가능하며 사륜구동에 완전 자율주행 기능을 갖출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 총 8명이 탑승할 수 있으며 운전석도 180도 돌려서 후방을 보도록 할 수 있다.

정확한 출시 일정은 공개하지 않았지만, 폴크스바겐은 2020년에 전기차 판매에 적극적으로 나서기 시작해 2025년에는 연간 100만대의 전기차를 판매할 수 있기를 희망하고 있다.

폴크스바겐은 성명을 통해 "우리는 폴크스바겐의 새로운 트레이드마크가 될 전기자동차를 만들고 있다"고 설명했다.

폴크스바겐은 올해 미국에서 출시 예정인 신형 티구안 롱 휠 베이스(New Tiguan LWB) 버전과 신형 아틀라스(New Atlas) 2개의 SUV 모델도 공개했다.

최대 7개 좌석을 갖춘 신형 티구안은 휠베이스를 확대하면서 전·후면 디자인을 수정하고 기본으로 탑재한 표준 사양을 강화했다.

아틀라스는 미국 소비자 취향을 겨냥한 대형 SUV로 폴크스바겐의 미국 채터누가 공장에서 생산될 예정이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