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지율 3.4%‘ 유승민, SNS통해 대선 출마 선언...21.5% 반기문 넘나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1.11 15:28:54

바른정당의 유승민 의원이 대선 레이스 출마를 선언했다.

유 의원은 11일 자신의 사회관계서비스망(SNS) 페이스북을 통해 대선 출마에 대해 오랜 시간 생각해왔다. 이제 저의 출마 결심을 국민께 밝히고자 한다"면서 "오는 25일 바른정당의 대선후보 경선 출마 선언을 하겠다"고 말했다.

유 의원은 추후 대선 출마 공식 선언을 위한 일정과 장소를 추후 공개할 예정이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대표 이택수)가 지난 9일 내놓은 ‘1월 1주차 차기대선 정당후보 지지도’에서 차기 대선에 6개 정당 가상 후보가 나왔다고 가정하고 유 의원이 바른정당 대표로 출마한다고 볼 때 5.3%의 지지율을 받는 것으로 조사됐는데 더불어민주당 문재인(32.6%)·무소속 반기문(22.7%)·국민의당 안철수(10.4%)·새누리당 황교안(7.2%)에 이은 5위다.

차기대선주자 지지도에서도 유 의원은 문재인(26.8%)·반기문(21.5%)·이재명(12.0%)·안철수(6.5%)·안희정(5.0%)·박원순(4.3%)에 이은 7위로 3.4%를 보이고 있다.

앞서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의 경제팀을 이끄는 곽승준 고려대학교 교수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반 전 총장의 경제정책 핵심은 '따뜻한 시장경제'와 '진화된 자본주의', 그리고 '글로벌 스탠다드(국제기준)에 맞는 제도‘를 밝혔다.

3대 키워드를 내세우며 국내 귀국을 준비하는 반 전 총장과 달리 비공식 출마를 선언한 유 의원이 반 전 총장을 어떻게 넘어설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바른정당 유승민 의원(오른쪽)과 정병국 창당준비위원장이 11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창당준비 전체회의에서 인사를 하고 있다. 2017.1.11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