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 헌혈증 700매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전달

재경일보 박성민 기자 (smpark@)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1.11 18:00:32

코오롱그룹(회장 이웅열)은 지난 한 해 동안 임직원들이 기부한 헌혈증 700매를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코오롱 임직원들은 작년 여름과 겨울 두 차례 진행된 임직원 대상 헌혈 캠페인을 통해 헌혈에 참여하고 헌혈증을 적립해왔다. 이번에 모아진 헌혈증은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전달 돼 수혈이 필요한 백혈병 소아암 어린이들을 위해 쓰이게 된다.

코오롱 CSR사무국 김승일 전무는 "임직원들은 매년 여름 휴가, 연말 송년회를 앞두고 헌혈 캠페인에 참여해 기부의 기쁨을 나누는 것이 하나의 문화가 됐다"며 "앞으로도 소아암 어린이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코오롱은 여름, 겨울에 헌혈인구가 급감해 혈액 수급에 어려움이 크다는 사회 문제 해결에 동참하고자 2013년부터 헌혈 캠페인을 매년 진행해오고 있다. 지난 3년간 임직원들이 기부한 헌혈증은 3000여장에 달한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