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투명한 부동산시장... 상반기 공공택지 아파트 4만7천여가구 분양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2.14 13:41:33

불투명한 부동산시장... 상반기 공공택지 아파트 4만7천여가구 분양

부동산 시장의 전망이 불투명한 가운데 상반기 전국 공택지에서 공급되는 아파트는 4만7천여가구로 작년에 비해 크게 줄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14일 분양홍보대행사 소속 시장분석업체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상반기(2∼6월) 전국 공공택지에서는 아파트 4만7천231가구(임대·뉴스테이 제외)가 공급된다.

분양 열기가 뜨거웠던 작년 상반기(4만7천423가구)에 비해 192가구 줄어들 뿐이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에서 2만5천143가구로 많은 물량이 공급되고 이어 충북·충남·대전·세종 등 충청지역이 1만1천146가구, 경남·울산·부산 등 경상지역은 8천369가구, 전남·광주 등 전라지역은 1천832가구, 강원지역은 741가구다.

상반기 공공택지 분양물량 감소가 작년에 비해 크지 않은 것은 지난해 강화된 청약요건 탓에 부적격자가 다소 늘었지만 경쟁력 있는 분양가와 계획도시에 산다는 기대감에 수요가 이어지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실제로 11·3 부동산대책 이후 작년 연말 본격적으로 분양에 나선 울산 송정지구의 경우 호반건설, 반도건설, 한라[014790], 제일건설, 한양 등이 분양한 5개 단지, 3천570가구가 모두 완판된 바 있다.

부동산인포 권일 리서치팀장은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되는 공공택지는 민간택지보다 분양가가 저렴해 실수요자의 청약은 적지 않을 것"이라며 "다만 공공택지는 기반시설 조성까지 시간이 필요하고 일부 지역은 분양권 전매도 금지되는 만큼 중장기적 안목으로 청약해야 한다"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박근혜 전 대통령 검찰출두더보기

검찰 조사 마친 후 박근혜 전 대통령

박前대통령, 총 21시간 반 조사 후 귀가…검찰, 영장청구 검토

'최순실 국정농단'의 공범이자 정점으로 지목된 박근혜 전 대통령이 총 21시간 넘게

검찰 출두하는 박근혜

영욕 교차한 박근혜 정치인생, 검찰에서의 길었던 '21시간 반'

13가지 혐의를 받는 피의자 신분으로 21일 검찰에 출석한 박근혜 전 대통령은 65년 평

우병우

'박근혜 조사' 큰 고비 넘은 검찰, 다음 타깃은 우병우

박근혜 전 대통령 소환 조사를 마친 검찰은 잠시 보류했던 SK, 롯데, CJ 등 대기업들의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이하늬X산다라박, 비주얼 자매…"우리 한 살 차이"

배우 이하늬, 산다라박이 지난 26일 절친자매 인증샷을 공개하며 친분을 과시했다.

'컴백' 걸스데이, 유쾌 섹시 밀당녀…20개월만 완전체

걸그룹 걸스데이가 유쾌 섹시 밀당녀로 돌아와 눈길을 끌었다.

'그거너사' 이현우♥조이, 초밀착 아이컨택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이현우와 조이의 '공중전화박스 초밀착 아이컨택'이 포착돼 손끝을 찌릿찌릿하게...

정치·사회더보기

건강보험

건보료 `2단계 개편' 논의 급물살…3월 말 입법 가능성

국회 보건복지위원회가 21일부터 건강보험료 부과체계 개편안을 집중적으로 심의하기로 하면서 3월 임시국회 통

윤병세 틸러슨

틸러슨, 윤외교에 "동남아서 대북압박강화 공조하자"

한국과 미국이 최근 외교장관 회담에서 김정남 암살 사건의 무대가 된 동남아에서 대북 압박 외교에 박차를 가하

북한 미사일

국방부 "北 로켓엔진 성능, 의미 있는 진전 평가"

국방부는 20일 북한의 신형 고출력 로켓엔진 시험과 관련 "이번 시험을 통해 엔진 성능이 의미 있는 진전이 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