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문화, 갈등해결사 양성·입주자대표회의 TV중계 시스템 구축비 지원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2.16 17:24:35

아파트 문화, 갈등해결사 양성·입주자대표회의 TV중계 시스템 구축비 지원

아파트를 이웃과 소통하고 화합하는 공동체로 만들기 위해 지방자치단체가 해결 방안을 지원한다.

갈수록 삭막해지는 아파트의 공동체 문화를 활성화해 아파트 주민들이 서로 정을 느끼고 하나가 되는 주거공간으로 만들자는 취지에서다.

수원시는 올해 '공동주택 공동체 문화 활성화를 위한 기본계획'을 수립해 '아파트 민주주의 실현'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아파트 공동체 문화 활성화는 올해 '수원 시민의 정부'를 선언한 수원시가 시민의 정부를 만들 전략과제 중 하나다.

현재 수원시 전체 주택의 73%가 아파트이고, 아파트 거주 시민 비율은 61%에 이른다.

아파트와 같은 공동주택에 사는 주민은 꾸준히 늘어나면서 층간소음, 이해 부족 등으로 인한 입주민 간 분쟁도 나날이 늘고 있다.

이런 문제를 해결하고자 수원시는 '커뮤니티 플래너'(공동체 설계사)를 양성해 지원한다.

커뮤니티 플래너는 주민 간 갈등을 해소하고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주민 스스로 구성해 운영한다.

커뮤니티 플래너에게는 하루 8만원의 수당을 지급하고 상해보험도 가입해 준다.

아파트입주자대표, 관리사무소장, 입주자를 대상으로 2∼3개월 과정의 아카데미 교육과정도 연중 운영한다.

대학교 부설 평생교육원에 위탁해 공동주택관리에 대한 이해, 주민자치 활성화에 대해 교육을 한다.

아파트단지가 희망하면 전문가가 직접 찾아가 공동주택 활성화 우수 사례를 소개하고 활동방법도 알려준다.

아파트 관리비 비리 등을 막기 위해 입주자대표회의를 TV로 생중계하는 시스템 구축비용을 시가 지원한다.

매월 열리는 아파트입주자대표회의를 주민에게 투명하게 공개해 관리비를 둘러싼 주민 간 분쟁을 예방하고, 아파트 운영에 대한 주민의 관심도를 높여 공동체도 활성화하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얻기 위해서다.

아파트 관리비 비리는 시·군의 단속에도 불구하고 해마다 끊이지 않고 적발되고 있다. 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도 이와 관련해 '비리의 온상'이라는 지적을 받는다.

경기도가 이미 지난해 공동주택관리민원, 공동주택관리 정보시스템, 한전과 상수도사업소 등 42개 관계기관 정보를 한곳에 모아 분석하는 '공동주택 부조리 분석 시스템'을 개발해 운용 중이다.

이 시스템으로 지난해 안양시 등 경기도내 5개 아파트단지를 검증해 인건비 과다 지급 등의 방법으로 부조리를 저지른 사례를 적발한 바 있다.

대전시는 공동주택의 투명하고 공정한 선거관리를 위해 전자투표를 활성화할 계획이다.

공동주택의 동별 대표자와 임원선출 시 직접·비밀 선거가 지켜지지 않는 등 선거 관련 민원이 지속해서 제기되고 있기 때문이다.

전자투표 서비스는 선거인이 투표소에 나가지 않고, PC나 스마트폰 등 다양한 디지털 기기를 활용해 언제 어디서든 투표에 참여할 수 있게 한다.

대전시가 올해 예산에 시스템 이용 지원비 1억2천만원을 확보해 놓았다.

수원시 주택과 관계자는 "공동주택 생활이 복잡하고 다양해 지면서 관리 주체와 주민 간, 또는 입주민 간 분쟁이 날로 심화하고 있다"면서 "주민 간 갈등 조정과 공동체 결속, 상호소통 채널을 확대하려면 아파트 주민자치 기반을 탄탄히 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