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한국에서 사용한 외국인 신용카드 금액 31조7천억... 32% 늘어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2.23 14:51:56

지난해 한국에서 사용한 외국인 신용카드 금액 31조7천억... 32% 늘어

지난해 외국인이 국내에서 사용한 신용카드 지출액이 크게 늘었다는 분석이 나왔다.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은 신한카드와 함께 조사한 '2016년 외국인 신용카드 국내지출액 분석' 결과를 23일 발표했다.

지난해 외국인이 국내에서 사용한 신용카드 지출액은 총 13조 7천억 원으로 2015년보다 32% 늘었다.

이 중 중국인의 신용카드 지출액은 총 8조3천억 원으로 전체의 60.6%를 차지했다.

특히 작년 중국인의 신용카드 지출액은 전년보다 46.2% 증가해 같은 기간 중국인 관광객 증가율인 34.8%보다 11.4%p(포인트) 더 높았다.

반면 일본인의 신용카드 지출액이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13.8%, 미국인은 9.4%로 각각 2015년보다 3.9%p, 0.5%p 하락했다.

아울러 지난해 중국과 일본을 포함한 아시아 국가 출신 외국인이 국내에서 사용한 신용카드 지출액은 총 11조6천억 원으로 전체의 84.3%를 차지했다

신용카드 사용액을 업종별로 살펴보면 가장 많은 전체의 52.6%(7조2천억 원)가 쇼핑에 지출됐지만, 음식에 지출된 금액도 전년보다 46.6% 늘어난 1조2천400억 원을 기록했다.

중국·일본 등 아시아 국가 출신 방문객은 쇼핑에 지출하는 비중이 높았지만, 미주·유럽 관광객은 숙박에 카드를 가장 많이 쓴 것으로 조사됐다.

김정만 한국문화관광연구원 원장은 "외국인의 국내사용 카드 지출 규모와 추이 등을 통해 외래 관광객의 여행실태를 파악하고 관광객의 소비행태를 국가별, 지역별, 업종별로 세부 분석해 관광산업 활성을 위한 정책 수립의 근거 자료로 활용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박근혜 전 대통령 검찰출두더보기

검찰 조사 마친 후 박근혜 전 대통령

박前대통령, 총 21시간 반 조사 후 귀가…검찰, 영장청구 검토

'최순실 국정농단'의 공범이자 정점으로 지목된 박근혜 전 대통령이 총 21시간 넘게

검찰 출두하는 박근혜

영욕 교차한 박근혜 정치인생, 검찰에서의 길었던 '21시간 반'

13가지 혐의를 받는 피의자 신분으로 21일 검찰에 출석한 박근혜 전 대통령은 65년 평

우병우

'박근혜 조사' 큰 고비 넘은 검찰, 다음 타깃은 우병우

박근혜 전 대통령 소환 조사를 마친 검찰은 잠시 보류했던 SK, 롯데, CJ 등 대기업들의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이하늬X산다라박, 비주얼 자매…"우리 한 살 차이"

배우 이하늬, 산다라박이 지난 26일 절친자매 인증샷을 공개하며 친분을 과시했다.

'컴백' 걸스데이, 유쾌 섹시 밀당녀…20개월만 완전체

걸그룹 걸스데이가 유쾌 섹시 밀당녀로 돌아와 눈길을 끌었다.

'그거너사' 이현우♥조이, 초밀착 아이컨택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이현우와 조이의 '공중전화박스 초밀착 아이컨택'이 포착돼 손끝을 찌릿찌릿하게...

정치·사회더보기

건강보험

건보료 `2단계 개편' 논의 급물살…3월 말 입법 가능성

국회 보건복지위원회가 21일부터 건강보험료 부과체계 개편안을 집중적으로 심의하기로 하면서 3월 임시국회 통

윤병세 틸러슨

틸러슨, 윤외교에 "동남아서 대북압박강화 공조하자"

한국과 미국이 최근 외교장관 회담에서 김정남 암살 사건의 무대가 된 동남아에서 대북 압박 외교에 박차를 가하

북한 미사일

국방부 "北 로켓엔진 성능, 의미 있는 진전 평가"

국방부는 20일 북한의 신형 고출력 로켓엔진 시험과 관련 "이번 시험을 통해 엔진 성능이 의미 있는 진전이 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