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원, 오래된 김치냉장고 불 잘나 ... “정기정검 받아야”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3.03 13:50:09

소비자원, 오래된 김치냉장고 불 잘나 ... “정기정검 받아야”
소비자원, 오래된 김치냉장고 불 잘나 ... “정기정검 받아야”

오래 사용한 김치냉강고에서 불이나는 경우가 많아 소비자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한국소비자원은 지난해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에 접수된 김치냉장고 화재는 233건으로 2014년(128건)의 약 2배에 달했다고 3일 밝혔다.

화재를 원인별로 살펴보면 최근 3년(2014~2016년)동안 접수된 화재사고(554건) 중에서 오래된 배선 등 '전기적 요인'이 가장 많았다.

원인을 확인할 수 있는 402건 중 78.6%(316건)가 전기적인 이유로 발생했는데, 이 중 91건(28.8%)이 주로 장기간 김치냉장고를 사용해 부품이나 전기 배선이 낡아 합선으로 발생했다.

김치냉장고 사용 기간이 확인되는 314건 중 271건이 냉장고를 10년 이상 사용한 경우였다. 일반적으로 김치냉장고의 권장 안전사용기간은 7년이다.

특히 국내에서 처음 김치냉장고를 판매해 노후제품 비중이 높은 ㈜대유위니아(구 위니아만도㈜)의 경우 2014년 화재 발생 건수가 49건에서 지난해에는 109건으로 늘었다.

소비자원은 대유위니아와 김치냉장고 화재 예방을 위해 함께 내부 청소와 부품 교환 등 안전점검을 하기로 했다.

소비자원은 "7년 이상 장기간 사용한 김치냉장고는 정기적으로 점검을 받아야 한다"고 조언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