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전제품, 같은 브랜드 백화점·마트 온라인보다 최대 30%가량 비싸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3.07 12:59:50

가전제품, 같은 브랜드 백화점·마트 온라인보다 최대 30%가량 비싸

같은 브랜드의 가전제품이 백화점·마트에서 온라인보다 최대 30%가량 비싸다는 결과가 나왔다.

이처럼 백화점, 마트 등 전통적 유통채널이 상대적으로 가격이 비싸면서 매출은 정체 또는 감소할 정도로 고전하는 반면, 온라인 매출은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유통업계에 따르면 국내 백화점 매출은 2012년 29조1천억원, 2013년 29조8천억원, 2014년 29조3천억원, 2015년 29조2천억원으로 정체 또는 감소했다.

오프라인 유통업계 매출 비중도 백화점은 2014년 27.8%에서 23.8%로, 마트는 2014년 25.2%에서 2015년 22.9%로 줄었다.

이는 오프라인 유통업체 중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 높은 업체들이 점점 인기를 얻고 있다는 방증으로 해석할 수 있다.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주요 유통업체 26개 매출을 조사한 결과 전년보다 8.5% 증가한 가운데 온라인 매출 증가율은 18.1%로 오프라인의 4.5%를 크게 웃돌았다.

유통업체 관계자는 "불황이 길어지고 인터넷, 모바일 세대들이 소비의 주체가 되면서 오프라인 유통업체 중에서도 가성비가 좋은 업체를, 오프라인보다 온라인 구매를 선호하는 합리적 소비 의식이 확산하고 있다"며 "1인 가구가 확산하면서 소비패턴도 급속히 변할 것"이라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