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나흘째 상승세...외인 순매수 행진

재경일보 이겨레 기자 이겨레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3.09 09:58:17

코스피

코스피가 9일 나흘째 상승세를 타고 있다.

지수는 전날보다 2.88포인트(0.14%) 오른 2,098.29로 출발한 뒤 오전 9시 10분 현재 코스피는 전날보다 2.50포인트(0.12%) 오른 2,097.91을 기록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은 홀로 118억원어치를 사들이며 지수를 밀어 올리고 있다. 개인과 기관은 각각 58억원, 63억원어치를 순매도 중이다.

김성환 부국증권 연구원은 "글로벌 경기 모멘텀 강화 국면에서 미국의 금리인상이라는 단편적인 변수가 위험선호 약화 요인으로 작용할 가능성은 크지 않다"며 "특히 국내증시의 외국인 자금이탈이 관찰되지 않는다는 점이 고무적"이라고 분석했다.

같은 시각 코스닥지수는 1.95포인트(0.32%) 오른 607.70을 나타내고 있다.

지수는 1.83포인트(0.30%) 오른 607.58로 개장한 뒤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