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작년 한국산 80% 조미김 통관불허... ‘사드보복’ 불똥 우려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3.09 11:04:10

중국 작년 한국산 80% 조미김 통관불허... ‘사드보복’ 불똥 우려

지난해 중국 현지에서 통관불허된 조미김의 80% 이상은 한국산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배치에 따른 중국의 경제보복이 본격화하면서 중국이 과도한 김 관련 세균 규정을 악용해 한국산 제품 수출에 제동을 걸 수 있다는 우려가 확산하고 있다.

9일 해양수산부에 따르면 지난해 외국산 조미 김에 대해 중국 당국이 통관 부적합 판정을 내린 건수는 총 55건이었다.

이 가운데 45건은 한국산 조미 김이었다.

전체 통관불허 건수의 10건 중 8건 이상이 한국산 제품이다.

물론 한국산 조미 김의 대(對)중국 수출량이 다른 국가에 비해 압도적으로 많기 때문에 통관불허 사례도 그만큼 많을 수 있다.

그러나 중국의 조미 김 수입규모 중 한국산이 차지하는 비중이 65% 정도(aT 보고서·2015년 기준)인 점을 고려하면, 통관불허 건수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82% 가량 되는 것은 지나치게 높은 수준이다.

중국 당국의 과도한 세균 관련 기준을 적용한다는 점도 국내 수출업체들의 발목을 잡고 있다.

중국은 조미 김의 세균 검출 기준으로 균락 수(세균의 집합체)를 g당 3만CFU(세균 개체 수) 이하로 규정하고 있다.

하지만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가 발간한 '2016 농식품 해외시장 맞춤조사' 보고서에 따르면 김이 변질되려면 g당 세균 개체 수가 최소 100만CFU를 넘어야 한다. 중국의 세균 규정이 얼마나 과도한지 짐작할 수 있는 대목이다.

또 조미 김은 고열 처리된 뒤 건조 상태로 유통돼 세균이 번식할 확률 자체가 높지 않고, 중국 외 다른 나라에서 한국산 조미 김이 세균 초과를 이유로 반송된 사례는 단 한 번도 없었다.

실제로 우리나라를 비롯해 일본, 미국 등에도 세균 관련 기준은 없으며, 중국의 이같은 규정은 전 세계에서 유일하다는 게 해수부의 설명이다.

결국, 중국이 이 규정을 악용해 꼬투리를 잡기 시작하면 피해가 커질 수 있다.

특히 최근 사드 배치 결정에 대한 반발로 중국의 경제보복이 본격화하고 있는 상황이어서 정부도 현지 통관 상황에 대해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해수부 관계자는 "1월 조미 김 통관 불허 건수는 1건에 그쳐 특이사항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으나 최근 들어 통관이 더 강화된 것 같다는 업체들도 있다"며 "중국이 없던 규정을 만들거나 기존 규정을 강화할 가능성이 있는 만큼 여러 경로를 통해 모니터링을 강화한 상태"라고 말했다.

한편, 중국으로 수출된 한국산 조미김은 2013년까지만 해도 2천896만 달러였으나, 지난해 6천492만 달러로 무려 124% 급등했다.

중국으로의 조미김 수출 급증에 힘입어 김 수출은 전년 대비 15.9% 증가한 3억5천300만 달러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박근혜 전 대통령 검찰출두더보기

검찰 조사 마친 후 박근혜 전 대통령

박前대통령, 총 21시간 반 조사 후 귀가…검찰, 영장청구 검토

'최순실 국정농단'의 공범이자 정점으로 지목된 박근혜 전 대통령이 총 21시간 넘게

검찰 출두하는 박근혜

영욕 교차한 박근혜 정치인생, 검찰에서의 길었던 '21시간 반'

13가지 혐의를 받는 피의자 신분으로 21일 검찰에 출석한 박근혜 전 대통령은 65년 평

우병우

'박근혜 조사' 큰 고비 넘은 검찰, 다음 타깃은 우병우

박근혜 전 대통령 소환 조사를 마친 검찰은 잠시 보류했던 SK, 롯데, CJ 등 대기업들의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박효신, 남다른 사복패션+매력 발산까지…"대장의 귀여움이란"

박효신이 인스타그램에 뮤지컬 ‘팬텀’ 지방 투어 인증샷을 폭풍 업로드해 팬 갤러리의 반응이 뜨겁다.

로이킴 반전 매력을 발산 '일상의 매력'

가수 로이킴이 반전 매력을 발산해 눈길을 끌었다.

'보안관' 조진웅, 성공한 사업가 변신…"출구無 아재파탈"

배우 조진웅이 영화 '보안관'에서 성공한 사업가로 변신해 눈길을 모았다.

정치·사회더보기

건강보험

건보료 `2단계 개편' 논의 급물살…3월 말 입법 가능성

국회 보건복지위원회가 21일부터 건강보험료 부과체계 개편안을 집중적으로 심의하기로 하면서 3월 임시국회 통

윤병세 틸러슨

틸러슨, 윤외교에 "동남아서 대북압박강화 공조하자"

한국과 미국이 최근 외교장관 회담에서 김정남 암살 사건의 무대가 된 동남아에서 대북 압박 외교에 박차를 가하

북한 미사일

국방부 "北 로켓엔진 성능, 의미 있는 진전 평가"

국방부는 20일 북한의 신형 고출력 로켓엔진 시험과 관련 "이번 시험을 통해 엔진 성능이 의미 있는 진전이 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