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계빚 계속 는다...2월 은행 가계대출 2조9천억 급증

연합뉴스

  • 기사입력 2017.03.09 18:53:03

지난달 은행권의 가계대출 규모가 3조원 가까이 불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1월 급감했던 증가 규모가 다시 확대되면서 금융당국의 각종 대책에도 가계부채 급증세가 잡힐 수 있을지 우려를 낳고 있다.

한국은행이 9일 발표한 '2017년 2월 중 금융시장 동향'을 보면 지난 2월 말 은행의 가계대출 잔액은 710조9천억원(주택금융공사 모기지론 양도분 포함)으로 한 달 동안 2조9천억원 늘었다.

올해 1월에는 주택거래 감소와 금융권의 대출규제 영향으로 증가액이 585억원에 그친 바 있다.

지난달 증가액은 2010∼2014년 2월 평균(9천억원)의 3배가 넘는다. 가계부채가 급증한 2015∼2016년 2월 평균(3조3천억원)과 비슷한 수준이다.

박용진 한은 시장총괄팀 차장은 "은행의 가계대출 증가 폭이 2월에 다시 확대된 만큼 앞으로 증가세가 꺾일지는 좀 더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다.

가계대출 중 주택담보대출은 535조9천억원으로 2월 중 2조1천억원 늘었다.

한은은 상대적으로 금리가 낮은 주택금융공사의 보금자리론이 많이 취급된 영향으로 분석했다.

마이너스통장대출, 예·적금담보대출 등 나머지 대출 잔액도 174조3천억원으로 8천억원 늘었다.

올해 1월 7천억원 감소에서 증가세로 돌아섰다.

설 연휴에 신용카드 결제 수요가 늘어난 영향이 크다는 게 한은의 설명이다.

지난달 가계대출과 달리 기업대출은 증가 규모가 축소됐다.

2월 말 은행의 기업대출 잔액은 758조3천억원으로 4조4천억원 늘면서 증가액이 1월(9조원)의 절반 수준으로 줄었다.

대기업 대출은 9천억원 증가에 그쳤고 중소기업 대출은 3조5천억원 늘었다.

중소기업 대출 중 개인사업자(자영업자) 대출 잔액은 264조원으로 한달 사이 1조7천억원이나 늘었다.

지난달 은행의 수신 잔액은 1천465조7천억원으로 13조9천억원 늘었다.

수시입출식예금이 기업의 결제성 자금 유입으로 8조5천억원 증가했고 정기예금은 지방정부의 자금 유입으로 7조5천억원 늘었다.

머니마켓펀드(MMF)는 한 달 사이 8조2천억원 증가했다.

한편, 한은은 이날 '1월 예금취급기관 가계대출' 자료를 내면서 정확하지 않은 수치를 발표했다고 정정하는 소동을 빚었다.

한은은 당초 자료에서 지난 1월 말 저축은행의 가계대출 잔액은 19조2천624억원으로 한 달 사이 9천775억원 불었다고 발표했다.

이 수치가 맞다면 한은이 통계를 내기 시작한 2003년 10월 이후 사상 최대치다.

그러나 한은은 언론 보도 이후 약 4시30분 지나고 나서 1월 저축은행 가계대출의 실제 증가액이 5천83억원이라는 수정자료를 냈다.

올해부터 가계가 사업 용도 등으로 빌리는 '영리 목적의 가계대출' 증가액(4천692억원)이 새로 통계에 반영됐는데 이 금액까지 증가액에 잘못 포함됐다는 것이다.

한은이 통계의 정확성을 생명으로 한다는 점에서 신뢰도에 큰 흠집을 냈다는 비판을 피하기 어렵다.

가계대출 저축은행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박근혜 전 대통령 검찰출두더보기

검찰 조사 마친 후 박근혜 전 대통령

박前대통령, 총 21시간 반 조사 후 귀가…검찰, 영장청구 검토

'최순실 국정농단'의 공범이자 정점으로 지목된 박근혜 전 대통령이 총 21시간 넘게

검찰 출두하는 박근혜

영욕 교차한 박근혜 정치인생, 검찰에서의 길었던 '21시간 반'

13가지 혐의를 받는 피의자 신분으로 21일 검찰에 출석한 박근혜 전 대통령은 65년 평

우병우

'박근혜 조사' 큰 고비 넘은 검찰, 다음 타깃은 우병우

박근혜 전 대통령 소환 조사를 마친 검찰은 잠시 보류했던 SK, 롯데, CJ 등 대기업들의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박효신, 남다른 사복패션+매력 발산까지…"대장의 귀여움이란"

박효신이 인스타그램에 뮤지컬 ‘팬텀’ 지방 투어 인증샷을 폭풍 업로드해 팬 갤러리의 반응이 뜨겁다.

로이킴 반전 매력을 발산 '일상의 매력'

가수 로이킴이 반전 매력을 발산해 눈길을 끌었다.

'보안관' 조진웅, 성공한 사업가 변신…"출구無 아재파탈"

배우 조진웅이 영화 '보안관'에서 성공한 사업가로 변신해 눈길을 모았다.

정치·사회더보기

건강보험

건보료 `2단계 개편' 논의 급물살…3월 말 입법 가능성

국회 보건복지위원회가 21일부터 건강보험료 부과체계 개편안을 집중적으로 심의하기로 하면서 3월 임시국회 통

윤병세 틸러슨

틸러슨, 윤외교에 "동남아서 대북압박강화 공조하자"

한국과 미국이 최근 외교장관 회담에서 김정남 암살 사건의 무대가 된 동남아에서 대북 압박 외교에 박차를 가하

북한 미사일

국방부 "北 로켓엔진 성능, 의미 있는 진전 평가"

국방부는 20일 북한의 신형 고출력 로켓엔진 시험과 관련 "이번 시험을 통해 엔진 성능이 의미 있는 진전이 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