면세점업계, 중동·동남아 고객 모시기…"사드보복 대응"

연합뉴스

  • 기사입력 2017.03.09 19:36:34

갤러리아

중국의 '사드보복'으로 위기에 빠진 면세점업계가 동남아와 중동 고객 유치에 나섰다.

중국인 방문객 급감 우려 속에 관광객 다변화와 개별관광객 비중 확대로 대응책을 모색한다는 것이다.

한화갤러리아의 갤러리아면세점은 중동 무슬림 여행사 2곳과 송객 계약 체결을 완료했으며, 다음 달에는 중동 현지 여행 박람회에 참여해 현지 에이전트와 계약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9일 밝혔다.

중동 고객을 위해 여의도 63빌딩 내 상층부 고급 레스토랑 4곳은 한국관광공사의 할랄 레스토랑 인증 '무슬림 프렌들리' 등급을 지난해 하반기 획득했다.

갤러리아면세점은 여의도 성모병원에 이어 순천향대학교, 중앙대학교 병원과도 의료 협약을 맺고 중동 관광객들에게 의료 관광을 제공할 계획이다.

갤러리아면세점 관계자는 "중동 고객의 구매력은 중국인보다 30% 높으며, 의료 관광을 목적으로 한국을 방문하는 등 '포스트 유커'로 주목받고 있다"며 "국내 현지에 거주하는 무슬림 유학생과 직장인을 분기별로 63빌딩에 초청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현재 동남아 여행사 79개사와도 송객 계약을 맺은 상태로, 앞으로 동남아 고객도 더욱 적극적으로 유치한다는 계획이다.

개별관광객 유치를 위해서는 여의도 주요 관광지를 돌아보는 관광 코스를 구성했으며, 중국 최대 여행 커뮤니티 '마펑워'에 여의도 관광지를 소개했다.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 한성호 면세사업본부장은 "현 면세시장의 불확실성은 관광객 다변화 추진, 개별관광객 유치, 외국인 VIP 마케팅 강화 등을 기반으로 극복해 사업성 제고의 기회로 삼을 것"이라며 "인천공항 면세점 입찰도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군주' 유승호, 투혼의 무릎 읍소 선보여 "이 눈빛, 절절해"

MBC '군주-가면의 주인' 유승호가 감정선을 고스란히 터트려낸, 애끓는 '무릎 읍소'를...

아스트로 차은우, 얼굴천재란 이런 것

그룹 아스트로(차은우 문빈 MJ 진진 라키 윤산하)가 패션 매거진 ‘바자(BAZAAR)’ 5월 호를 통해...

수란X방탄 슈가 '오늘 취하면', '대세' 창모까지 합류

‘독보적 음색의 대세 뮤지션’ 수란이 방탄소년단 슈가(SUGA)에 이어 ‘대세 래퍼’ 창모까지 합류...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