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 치킨값 인상 계획 필요성 주장에 배달앱도 발끈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3.16 14:51:39

 BBQ 치킨값 인상 계획 필요성 주장에 배달앱도 발끈

배달앱 업계 1위인 '배달의민족'이 BBQ치킨이 치킨값 인상 계획으로 인해 뿔이났다.

배달의민족은 15일 보도자료를 내고 "BBQ가 가격 인상의 필요성을 주장하는 근거로 '배달앱 수수료'를 언급한 것과 관련해 내부적으로 문제가 크다고 판단해 항의 공문을 발송했다"고 밝혔다.

앞서 BBQ는 가격 인상 요인 중 하나로 'IT 환경 변화에 따른 배달앱 주문비용 신규 증가(마리당 약 900원)'를 꼽았다.

배달의민족에 따르면 초창기 대부분 배달앱은 앱을 통해 특정 가맹점에서 결제하면 건당 일정한 수수료를 가맹점주로부터 떼는 방식으로 수익을 냈다.

하지만 이같은 방식이 가맹점주에게 부담을 준다는 비난 여론이 확산하자 배달의민족은 2015년 8월 수수료를 전면 폐지했다.

요기요, 배달통 등은 여전히 수수료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수수료를 받지 않는 대신 희망하는 가맹점주를 대상으로 광고상품을 판매하는 방식으로 수익을 내고 있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배달의민족은 BBQ가 배달앱 수수료를 치킨 가격 인상 요인으로 지목하면서 엉뚱하게 불똥이 배달앱 업계 1위인 자신들에게 튀고 있다면서 "수수료 전면 폐지라는 어려운 결정을 한 배달의민족 입장에서, 받지도 않고 있는 수수료 문제로 비판을 받는 것은 참을 수 없다"고 불만을 드러냈다.

배달의민족은 또 BBQ가 수수료를 받는 특정 앱과 함께 대대적인 할인행사를 한 점을 언급하며 "BBQ 본사 차원에서 오히려 배달앱 수수료를 더 많이 내라고 부추긴 격"이라며 "배달앱 수수료 때문에 치킨 가격을 올려야 한다고 하는 것은 모순"이라고 주장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아이유가 이뤄낸 차트 대통합 '3일째 줄세우기+올킬'

아이유는 23일 오전 기준 정규 4집 타이틀 곡 '팔레트'로 멜론은 물론이고...

SBS '수상한 파트너', 21일 시청자 참여 이벤트

지창욱·남지현 주연 SBS TV '수상한 파트너'가 시청자 참여 인증샷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몽환적인 여신 자태" 유역비, 中 화보 속 고혹 매력

중국 배우 유역비가 여신 같은 자태를 뽐내 눈길을 사로잡았다.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