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 인터넷 사용시간 하루 평균 2시간33분 포털은 네이버가 83.2%로 압도적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3.16 17:45:54

20대 인터넷 사용시간 하루 평균 2시간33분 포털은 네이버가 83.2%로 압도적

국내 20대의 인터넷 포털 하루 평균 사용 시간에 대한 조사결과가 나왔다.

하루 평균 2시간 33분인 것으로 디지털 광고 전문업체 DMC미디어는 16일 보고서에서 "작년 8월 22일부터 9월 2일까지 국내 20대 네티즌 209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이같이 집계됐다"고 밝혔다.

20대 네티즌의 시간대별 포털 이용률은 오후 9시부터 자정까지가 44.6%로 가장 높았고, 오후 6시부터 오후 9시까지가 42.7%, 오후 3시부터 오후 6시까지가 36.8% 등이었다.

자정부터 오전 3시까지 이용률도 12.4%로 다른 연령대보다 높게 나타났다고 DMC미디어는 강조했다.

포털에서 사용하는 서비스는 검색이 69.2%로 가장 많았고, 이메일이 41.1%, 뉴스가 39.2%, 커뮤니티·카페가 29.7%, 웹툰이 22.4%, 쇼핑이 21.1% 순이었다.

이 중 뉴스 서비스는 하루 평균 1시간 7분, 주로 오후 6시부터 오후 9시(39.3%) 사이에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뉴스 서비스에서 이용하는 콘텐츠는 연예·오락이 62.1%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고, 사회가 58.6%, 생활·문화가 41.4%, 스포츠가 37.9%, 정치가 33.8% 등이었다.

시간대별 이용률과 주로 사용하는 서비스는 복수 응답을 허용해 조사됐다.

20대가 이용하는 포털은 네이버가 83.2%로 압도적이었다. 구글이 10.5%, 다음이 3.5%, 네이트가 1.9%로 뒤를 이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박근혜 전 대통령 검찰출두더보기

검찰 조사 마친 후 박근혜 전 대통령

박前대통령, 총 21시간 반 조사 후 귀가…검찰, 영장청구 검토

'최순실 국정농단'의 공범이자 정점으로 지목된 박근혜 전 대통령이 총 21시간 넘게

검찰 출두하는 박근혜

영욕 교차한 박근혜 정치인생, 검찰에서의 길었던 '21시간 반'

13가지 혐의를 받는 피의자 신분으로 21일 검찰에 출석한 박근혜 전 대통령은 65년 평

우병우

'박근혜 조사' 큰 고비 넘은 검찰, 다음 타깃은 우병우

박근혜 전 대통령 소환 조사를 마친 검찰은 잠시 보류했던 SK, 롯데, CJ 등 대기업들의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박효신, 남다른 사복패션+매력 발산까지…"대장의 귀여움이란"

박효신이 인스타그램에 뮤지컬 ‘팬텀’ 지방 투어 인증샷을 폭풍 업로드해 팬 갤러리의 반응이 뜨겁다.

로이킴 반전 매력을 발산 '일상의 매력'

가수 로이킴이 반전 매력을 발산해 눈길을 끌었다.

'보안관' 조진웅, 성공한 사업가 변신…"출구無 아재파탈"

배우 조진웅이 영화 '보안관'에서 성공한 사업가로 변신해 눈길을 모았다.

정치·사회더보기

건강보험

건보료 `2단계 개편' 논의 급물살…3월 말 입법 가능성

국회 보건복지위원회가 21일부터 건강보험료 부과체계 개편안을 집중적으로 심의하기로 하면서 3월 임시국회 통

윤병세 틸러슨

틸러슨, 윤외교에 "동남아서 대북압박강화 공조하자"

한국과 미국이 최근 외교장관 회담에서 김정남 암살 사건의 무대가 된 동남아에서 대북 압박 외교에 박차를 가하

북한 미사일

국방부 "北 로켓엔진 성능, 의미 있는 진전 평가"

국방부는 20일 북한의 신형 고출력 로켓엔진 시험과 관련 "이번 시험을 통해 엔진 성능이 의미 있는 진전이 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