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근 전 의장 등 SK 전·현직 임원, 밤샘조사 뒤 귀가

재경일보 박성민 기자 (smpark@)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3.17 10:55:58

박근혜 전 대통령 뇌물수수 의혹과 관련 검찰에 소환된 SK그룹 전·현직 최고위 임원들이 18~19시간에 걸친 밤샘 조사를 마치고 귀가했다.

지난 16일 오전 10시 검찰 특별수사본부(본부장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에 참고인 신분으로 소환된 수펙스추구협의회 김창근 전 의장, 김영태 전 SK수펙스추구협의회 커뮤니케이션위원장, 이형희 SK브로드밴드 대표이사는 17일 오전 4~5시까지 최장 19시간에 걸친 조사 끝에 귀가했다.

미르·K스포츠재단 출연 등 이 회사 주요 의사결정 과정에 핵심적인 역할을 한 것으로 알려진 김 전 의장은 최 회장 사면과 관련해 개입한게 없다는 입장이다. 그는 SK그룹 2인자로 알려져 있다. 전날 조사실로 올라간 김 전 의장은 이날 오전 4시 조사를 마쳤다.

김 전 의장은 2015년 7월 교도소 복역 중이던 최태원 SK그룹 회장 대신 박 전 대통령과 독대를 하면서 최 회장의 사면 관련 청탁을 넣었다는 의심을 받고 있다.

김 전 의장은 최 회장이 사면된 뒤인 2015년 8월 13일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에게 "하늘같은 은혜를 잊지 않겠습니다. 최태원 회장과 SK 식구들을 대신해 감사말씀 드립니다. 최태원 회장 사면해 복권시켜준 은혜를 잊지 않겠습니다"라는 문자 메시지를 보내기도 했다.

이는 지난 1월 13일 서울중앙지법 형사22부(재판장 김세윤) 심리로 열린 최순실 씨와 안 전 수석 등에 대한 3회 공판에서 공개된 내용이다.

안 전 수석은 박 전 대통령의 지시를 받아 최 회장의 사면을 검토했고 SK 측에 미리 사면 사실을 알려줬다고 증언하기도 했다.

김 위원장의 경우 2015년 8월 10일, 복역 중이던 최 회장에게 가 사면 결정과 관련해 대화를 나눴던 이다. 이날은 사면 발표 사흘 전이었다. 당시 김 위원장은 "왕 회장이 귀국을 결정했다. 우리 짐도 많아졌다. 분명하게 숙제를 줬다"고 말했다.

'왕 회장'은 박근혜 대통령을, '귀국'은 사면을, '숙제'는 사면에 따라 SK가 치러야 할 대가로 알려지고 있다. 이 내용은 녹음 파일이 확보 돼 알려진 사실이다.

실제 최 회장은 사면된 이후 박 전 대통령과 독대했고 미르재단과 K스포츠재단에 111억원을 냈다. SK하이닉스가 68억원을 미르재단에, SK종합화학과 SK텔레콤이 K스포츠재단에 21억5000만원씩 낸 것으로 알려졌다.

최 회장은 자신의 사면 취지에 대해 일자리 창출로 이해했다고 검찰에 진술했다. 지난 달 27일 검찰은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부장 김세윤) 심리로 열린 국정농단 사건 관련 16차 공판에서 최 회장의 검찰 진술조서를 공개했는데 조서에는 최 회장의 당시 진술이 이같이 나타나 있다.

김 전 위원장은 김 전 의장보다 앞서 서울중앙지검을 빠져나간 것으로 알려졌고, 이형희 대표이사는 오전 5시 10분께 조사를 마치고 귀가했다. 이들 모두 최 회장의 사면과 관련해 관여한게 없다고 주장하고 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군주' 유승호, 투혼의 무릎 읍소 선보여 "이 눈빛, 절절해"

MBC '군주-가면의 주인' 유승호가 감정선을 고스란히 터트려낸, 애끓는 '무릎 읍소'를...

아스트로 차은우, 얼굴천재란 이런 것

그룹 아스트로(차은우 문빈 MJ 진진 라키 윤산하)가 패션 매거진 ‘바자(BAZAAR)’ 5월 호를 통해...

수란X방탄 슈가 '오늘 취하면', '대세' 창모까지 합류

‘독보적 음색의 대세 뮤지션’ 수란이 방탄소년단 슈가(SUGA)에 이어 ‘대세 래퍼’ 창모까지 합류...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