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멘트 이송에 경유 대신 전기사용... 연료비 70% 절약, 미세먼지 98% 감축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3.17 15:25:38

시멘트 이송에 경유 대신 전기사용... 연료비 70% 절약, 미세먼지 98% 감축

시멘트 압송 시스템이 경유 대신 전기를 사용하면 연료비가 3분의 1가량 줄고 미세먼지를 98% 감축할 수 있다는 결과가 나왔다.

인천시 동구에 있는 ㈜한국기초소재는 17일 3천500만원을 들여 시멘트 전력압송시스템을 준공했다.

이 회사는 그동안 시멘트를 벌크탱크로리에서 사일로(창고)로 이송할 때 경유 엔진 힘을 이용했다.

이 과정에서 한 차량의 시멘트(28t)를 이송하는 데 보통 8ℓ(9천600원가량)의 경유를 썼다.

반면 국내 최초로 설치된 이 전기 시스템은 전기 23㎾(2천990원)를 사용해 연료비가 3분의 1가량으로 준다.

최근 심각한 대기오염 문제로 떠오른 미세먼지(PM), 질소산화물(NOx), 황산화물(SOx)도 96∼98% 감축시킨다.

이번 사업은 한전이 전기공급 시설을 지원하고, 시는 환경부 대기오염 감축 보조금을 연결해줬다.

회사는 이번 사일로 1기에 새 시스템을 설치했고 나머지 3기도 전기 방식으로 전환할 예정이다.

한전 인천본부와 시는 앞으로 전력압송시스템 표준안을 만들어 지역의 다른 25개 사일로 업체도 설치를 유도할 방침이다.

김종희 한전 인천본부 기획실장은 "시범 운영한 결과 연료비와 대기오염물질이 획기적으로 줄었다"며 "이를 전국의 1천27개 시멘트 사일로 업체로 확대하면 연료비와 대기오염을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전 인천본부는 지난해 대기오염 감축 사업으로 인천항 여객선터미널 부두에 정박 중인 여객선에 경유 대신 전력을 공급하는 육상전원공급장치(AMP)를 국내 처음으로 설치한 바 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박근혜 전 대통령 검찰출두더보기

검찰 조사 마친 후 박근혜 전 대통령

박前대통령, 총 21시간 반 조사 후 귀가…검찰, 영장청구 검토

'최순실 국정농단'의 공범이자 정점으로 지목된 박근혜 전 대통령이 총 21시간 넘게

검찰 출두하는 박근혜

영욕 교차한 박근혜 정치인생, 검찰에서의 길었던 '21시간 반'

13가지 혐의를 받는 피의자 신분으로 21일 검찰에 출석한 박근혜 전 대통령은 65년 평

우병우

'박근혜 조사' 큰 고비 넘은 검찰, 다음 타깃은 우병우

박근혜 전 대통령 소환 조사를 마친 검찰은 잠시 보류했던 SK, 롯데, CJ 등 대기업들의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이하늬X산다라박, 비주얼 자매…"우리 한 살 차이"

배우 이하늬, 산다라박이 지난 26일 절친자매 인증샷을 공개하며 친분을 과시했다.

'컴백' 걸스데이, 유쾌 섹시 밀당녀…20개월만 완전체

걸그룹 걸스데이가 유쾌 섹시 밀당녀로 돌아와 눈길을 끌었다.

'그거너사' 이현우♥조이, 초밀착 아이컨택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이현우와 조이의 '공중전화박스 초밀착 아이컨택'이 포착돼 손끝을 찌릿찌릿하게...

정치·사회더보기

건강보험

건보료 `2단계 개편' 논의 급물살…3월 말 입법 가능성

국회 보건복지위원회가 21일부터 건강보험료 부과체계 개편안을 집중적으로 심의하기로 하면서 3월 임시국회 통

윤병세 틸러슨

틸러슨, 윤외교에 "동남아서 대북압박강화 공조하자"

한국과 미국이 최근 외교장관 회담에서 김정남 암살 사건의 무대가 된 동남아에서 대북 압박 외교에 박차를 가하

북한 미사일

국방부 "北 로켓엔진 성능, 의미 있는 진전 평가"

국방부는 20일 북한의 신형 고출력 로켓엔진 시험과 관련 "이번 시험을 통해 엔진 성능이 의미 있는 진전이 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