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서 돈번다. 뜨는 직장인 재택알바 열전(1)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3.20 09:14:17

재택알바

집에서 돈버는 방법을 찾아 재택알바를 하는 투잡족이 늘고 있다. 최근 한 구인구직 사이트의 조사에 의하면 전업주부 10명 중에 9명은 생계를 위해서 알바나 집에서 돈버는 방법을 찾고 있으며, 직장인 10명 중 2명은 본업과 본업 외에 알바를 같이 병행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할 수 있는 재택알바 : 블로그 타이핑 알바

블로그 타이핑알바란 본인의 블로그에 타이핑, 포스팅을 하여 한 만큼의 수익을 올리는 방식이다. 그 열풍이 대단해 본업보다 돈을 더 벌어가는 사람들도 있지만 피해 사례도 만만치 않게 업체 선정이 중요하다.

피해를 입지 않기 위해서는 아이템을 제공해 주는 업체나 아이템을 꼼꼼히 체크를 해 볼 필요가 있다.

특히 현실과는 동떨어지는 수익율을 제시, 초기자본금이 필요하다, 신규 통장이나 휴대폰 개설 등을 요구하는 업체이거나 실제로 사업자는 있지만, 사업자 상에 나와있는 주소에 업체가 존재하지 않는다던지, 혹은 업계 연혁이 얼마나 되는지 등을 살피는 것이 좋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