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8 LG G6보다 10만원 비싸... 소비자들, G6 대신 갤S8 선택할지 주목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3.20 14:24:14

갤럭시S8 LG G6보다 10만원 비싸... 소비자들, G6 대신 갤S8 선택할지 주목
갤럭시S8 LG G6보다 10만원 비싸... 소비자들, G6 대신 갤S8 선택할지 주목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갤럭시 S8의 국내 시장 출고가에 대한 전망이 나왔다.

100만원에 육박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 가운데 90만원 수준인 LG전자 G6와 비교할 때 가격 측면에서 상당한 '약점'을 지니는 것이어서 소비자들의 선택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

IT 전문 블로거 에반 블라스(Evan Blass)는 20일 자신의 트위터에서 갤럭시S8이 799유로(약 97만원), 갤럭시S8플러스가 899유로(약 109만원)에 각각 판매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스마트폰 스펙을 미리 유출해 관심을 끄는 에반 블라스는 비교적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는 것으로 정평이 나 있다.

그는 또 갤럭시S8을 데스크톱 PC처럼 이용할 수 있는 도크인 'DeX'(Desktop extension)를 150유로(약 18만원), 기어VR 위드 컨트롤러를 129유로(약 16만원), 신형 360도 카메라 기어360을 229유로(약 28만원)로 예상했다.

국내 출고가는 갤럭시S8이 약 100만원, 갤럭시S8플러스가 약 110만원으로 각각 책정될 것이라는 관측이 지배적이다.

이는 2012년 출시된 갤럭시S3 LTE 모델 이후 가장 비싼 수준이다.

전작 갤럭시S7은 32GB 모델이 83만6천원, 64GB 모델이 88만원이었다. 또 갤럭시S6는 32GB 모델이 85만8천원, 64GB 모델이 92만4천원이었다. 갤럭시S5는 86만6천800원, 갤럭시S4는 89만9천원, 갤럭시S3 LTE 모델은 99만4천400원이었다.

결국 갤럭시S8은 LG전자가 지난 10일 출시한 전략 스마트폰 G6보다 10만원가량 더 비싼 셈이다. G6의 출고가는 89만9천800원으로, 현재 일선 판매점에서 최저 60만원대 초반에 팔리고 있다.

갤럭시S8은 G6에 없는 홍채인식 센서, 한국어 인식 인공지능(AI) 비서 등을 갖춘 것으로 알려졌다. 소비자들이 10% 이상 비싼 돈을 지불하고 G6 대신 갤럭시S8을 선택할지는 향후 시장 동향을 가늠하는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업계 관계자는 "국내 시장에 갤럭시S8 대기 수요가 상당하다"며 "가격은 소비자 선택을 좌우하는 중요 요소 중 하나"라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군주' 유승호, 투혼의 무릎 읍소 선보여 "이 눈빛, 절절해"

MBC '군주-가면의 주인' 유승호가 감정선을 고스란히 터트려낸, 애끓는 '무릎 읍소'를...

아스트로 차은우, 얼굴천재란 이런 것

그룹 아스트로(차은우 문빈 MJ 진진 라키 윤산하)가 패션 매거진 ‘바자(BAZAAR)’ 5월 호를 통해...

수란X방탄 슈가 '오늘 취하면', '대세' 창모까지 합류

‘독보적 음색의 대세 뮤지션’ 수란이 방탄소년단 슈가(SUGA)에 이어 ‘대세 래퍼’ 창모까지 합류...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