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나이앤틱-sk 텔레콤 대리점에,포켓몬고 체육관·포켓스톱 들어서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3.20 17:03:53

SKT-나이앤틱-sk 텔레콤 대리점에,포켓몬고 체육관·포켓스톱 들어서

SK텔레콤이 증강현실(AR) 게임 '포켓몬고'를 위한 가상 공간인 포켓스톱과 체육관을 전국 SK텔레콤 대리점에 조성한다.

SK텔레콤은 국내 이동통신사 가운데 처음으로 포켓몬고 제작사 나이앤틱·포켓몬코리아와 공식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하고, 21일부터 포켓몬고 공동 마케팅에 나선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제휴로 4천여 곳에 달하는 SK텔레콤 공식인증대리점에 3월 말까지 순차적으로 포켓스톱과 체육관이 들어서 포켓몬고 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켓스톱은 포켓몬을 잡는 데 필요한 아이템 보급소이며, 체육관은 이용자가 포켓몬을 이용해 대결을 벌이는 장소다.

포켓스톱과 체육관은 인구 밀집 지역에 주로 위치해 수도권 외곽이나 지방 거주자들은 이용에 어려움을 겪었다. 하지만 이번 협약으로 전국적으로 4천여 곳이 추가돼 이용자들이 한결 손쉽게 게임을 즐길 수 있게 됐다고 SK텔레콤은 설명했다.

SK텔레콤은 제휴를 기념해 6월 말까지 자사 고객이 포켓몬고 게임에 쓴 데이터에 요금을 부과하지 않는다. 단, 게임 자체에 사용된 데이터에 한하며, 다운로드와 업데이트 데이터는 제외된다.

아울러 이달 24일까지 포켓몬고 게임 아이템을 처음 사는 고객 3만명에게 선착순으로 게임에서 쓸 수 있는 100포켓코인(한화 약 1천210원)을 증정한다.

AR 생태계 조성을 위해 자체 플랫폼(T real AR)에 투자해온 SK텔레콤은 나이앤틱, 포켓몬코리아와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펴는 한편 5G 기반의 AR 기술 협력을 꾸준히 확대할 예정이다. 최근에는 나이앤틱과 AR 및 실내 측위 분야의 미래 기술 협력을 논의했다.

존 행키 나이앤틱 CEO는 "AR 모바일 게임 네트워크를 잘 관리할 수 있고, 한국 고객을 잘 이해하는 SK텔레콤과 협력하게 돼 매우 기쁘다"고 밝혔다.

이인찬 SK텔레콤 서비스부문장은 "향후 다양한 콘텐츠 영역에서 국내외 유수 기업들과 개방하고 협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