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8 예약판매 최대화"... "갤노트7의 40만대 예약판매 실적 넘어설 가능성"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3.21 14:42:35

갤럭시S8 예약판매 최대화"... "갤노트7의 40만대 예약판매 실적 넘어설 가능성"
갤럭시S8 예약판매 최대화"... "갤노트7의 40만대 예약판매 실적 넘어설 가능성"

삼성전자의 차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8의 예약판매 실적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실적을 최대한 끌어올리기 위해 공시지원금 선공개, 사전 개통 등 이례적 조치를 취할 것으로 보여진다.

21일 전자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오는 30일(한국시간) 미국 뉴욕과 영국 런던에서 갤럭시S8을 동시에 공개하고, 이틀 뒤인 4월 1일부터 삼성 디지털프라자와 이통사 대리점 등 전국 4천여개 매장에서 갤럭시S8 체험 행사를 연다.

국내 소비자들도 이때부터 갤럭시S8을 직접 만나볼 수 있게 된다.

삼성전자는 이어 4월 7일부터 17일까지 11일 동안 갤럭시S8을 예약판매한다. 통상 정식 출시일 당일 오전에 공개하던 이통사별 공시지원금을 예약판매 때부터 공개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삼성전자는 작년 8월 갤럭시노트7을 예약판매할 때 이통사와 협의 끝에 이례적으로 공시지원금을 사전 공개, 지원금을 알지 못해 구매를 망설이거나 보류하는 소비자를 최소화한 바 있다.

이번 예약판매가 특이한 것은 사전 개통 기간이 있다는 점이다.

삼성전자는 갤럭시S8 예약 구매자들에게 4월 18일부터 기기를 미리 배송해 개통할 수 있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일반 구매자보다 먼저 기기를 사용할 기회를 주는 것이다.

이는 하루라도 빨리 갤럭시S8을 사용하고 싶어하는 고객을 최대한 끌어들이기 위한 전략으로 분석된다. 현재 국내 시장에는 갤럭시S8 출시를 기다리는 대기 수요가 상당히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 관계자는 "지난해 갤럭시노트7 예약판매가 13일 동안 40만대를 넘겨 일부 모델에 품귀현상이 빚어졌다"며 "갤럭시S8은 노트7과 비슷하거나 더 많이 판매될 가능성이 크다"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이날 갤럭시S8의 2차 티저 광고를 시작했다.

스마트폰 화면 모양의 열린 문으로 우주가 내다보이는 환상적인 이미지와 함께 '완성이자 새로운 시작'이라는 문구를 곁들여 갤럭시S8의 획기적인 혁신을 예고했다.

삼성전자는 오는 29일까지 홈페이지(www.samsung.com/sec/nextgalaxy)에서 티저 광고가 암시하는 갤럭시S8의 특징을 추측해보는 행사를 연다. 응모자를 추첨해 갤럭시S8 1개, 삼성 급속 배터리팩 10개, 스타벅스 아이스아메리카노 100잔을 경품으로 준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 장미대선더보기

문재인

文, 대구서 공식 선거운동 시작…'통합대통령' 이미지 부각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7일 대구를 찾으며 22일 간의 대선 레이스를

안철수

안철수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대한민국 만들겠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17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안

홍준표

홍준표, 가락시장에서 선거운동 시작…충청·영남 공략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에서 공식 선거운동을

정치·사회더보기

소주 맥주 폭탄주 음주 술자리

고단한 'N포세대'…男 우울증 늘고 女 술·담배 의존

취업난 등 사회·경제적 압박으로 연애와 결혼, 출산은 물론 내 집 마련과 인간관계, 꿈, 희망까지 포기하는 상황

과태료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 체납자, 사고도 많이 낸다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받고도 내지 않은 운전자는 교통사고도 많이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 요건 못 채운 반환일시금 수령자 작년 20만7천명

국민연금을 받으려면 최소 10년(120개월) 이상 가입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연금형태로 평생 받지 못하고 그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