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 어코드·재규어 XJ·BMW R1200 등 8천900대 리콜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8.10 13:13:33

혼다 어코드, 재규어 XJ 등 차량 7천700대와 BMW 이륜차 1천200대 등 4개 차종 8천900대가 리콜된다고 국토교통부가 10일 밝혔다.

혼다코리아가 수입·판매한 어코드 7천354대는 배터리 센서에 이상이 발견돼 리콜된다.

배터리 충전상태를 측정하는 배터리 센서에 수분이 들어가 부식될 가능성이 있고, 이로 인한 합선으로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확인됐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가 수입·판매한 재규어 XJ 326대는 에어백 제어 소프트웨어 오류로 사고 발생 시 에어백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을 가능성이 확인돼 리콜된다.

BMW코리아가 수입·판매한 R1200 GS, R1200 GS ADV 등 2개 차종 이륜차 1천222대는 앞바퀴 지지대와 조향핸들을 연결하는 부품이 약하게 제작돼 파손될 위험이 발견돼 리콜된다.

해당 부품이 파손될 경우 운전자가 의도한 대로 방향전환이 되지 않아 사고가 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해당 제작사는 리콜 대상 자동차·이륜차 소유자에게 우편·휴대전화 문자메시지로 시정방법 등을 알려야 한다. 리콜 시행 전 자비로 수리한 경우는 제작사에 수리비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정보 및 문의는 혼다코리아(☎ 080-360-0505),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080-333-8289), BMW코리아(☎ 080-269-5005)로 하면 된다.

리콜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비트코인 값 1만달러 돌파…올해 950% 뛰며 고점 논쟁 격화

대표적 가상화폐인 비트코인 가격이 일부 거래소에서 1만 달러를 돌파했다. 29일 가상화폐 가격 정보 제공업체

비트코인

비트코인 9천600달러까지 질주…거품 논란에 자구책 마련 고심

가상화폐 선두주자 비트코인의 가격이 27일(현지시간) 9천600달러를 넘어서며 1만달러 돌파를 눈앞에 두게

김용범 금융위 부위원장

정부 "가상통화 이용한 자금세탁에 철저히 대응"

금융위원회 김용범 부위원장은 28일 "비트코인 등 가상통화의 거래가 자금세탁의 새로운 통로가 되지 않도록

이슈·특집 [포항 지진]더보기

액상화

포항 주민, 액상화 ‘높음’ 판정에 ‘땅 꺼질까 걱정’....정부‘우려할 수준 아냐’

1일 경북 포항시 흥해읍 망천리. 지난달 15일 발생한 규모 5.4 지진으로 진앙 반경 5.5㎞ 안에 있는 이 마을 논 곳곳

지열발전

‘포항 지열발전‘이 지진의 원인? …의혹제기에 ’사업 중단 위기'

국내에서 처음 시도하는 포항 지열발전이 지진 이후 일각에서 원인 제공자라는 의혹을 제기하자 중단 위기에 몰

포항지진

지진 여파? 갑작스러운 수능 연기에…관련업계 후폭풍

지난 15일 발생한 포항 지진으로 교육부가 2018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1주일 연기를 결정하면서 수능 날짜에 맞

Get Adobe Flash pl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