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해외직구 30% 증가…유럽·중·일 직구시장 '쑥쑥'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8.11 13:51:46

직구

해외 직구 시장이 유럽, 중국, 일본 등으로 다변화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관세청에 따르면 올 상반기 해외 직구는 총 1천96만건, 금액으로는 9억7천400만 달러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건수로는 34%, 금액은 30% 늘었다.

국가별로 보면 미국의 점유율이 가장 높지만, 해외 직구 시장에서 미국 비중은 점차 줄어드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유럽, 중국, 일본 등은 빠르게 직구 시장이 커가는 모양새다.

해외 직구 수입 실적을 보면 미국의 경우 631만건, 5억6천400만 달러로 건수 15%, 금액 13% 증가했다.

유럽은 177만건, 2억 달러로 건수 기준 60%, 금액 기준 68% 늘었고 중국은 건수가 87% 늘어난 162만건, 금액은 70% 증가한 1억1천500만 달러로 집계됐다.

일본은 건수(136%↑)와 금액(101%↑) 모두 2배 이상 늘어난 97만건, 6천400만 달러를 기록했다. 엔화 약세와 빠른 배송 덕분에 일본 해외 직구가 급증했다고 관세청은 분석했다.

해외 직구 시장 점유율은 미국 57%, 유럽 16%, 중국 15%, 일본 9% 순이었다.

그러나 미국의 점유율은 2014∼2015년 70%대에서 지난해 65%, 올해 상반기에는 50%대로 쪼그라들었다.

유럽의 비중은 2014년 8%에서 2배가 됐고 중국은 2015년 8% 이후 꾸준히 확대됐다.

일본의 점유율 역시 2014년 2%에서 점차 커지는 모양새다.

품목별로 보면 건강기능식품을 포함한 식품류가 372만건으로 가장 많고 화장품류 143만건, 의류 120만건 순이었다.

TV나 스마트폰 등 전자제품류는 88만건으로 4위에 오르는데 그쳤다. 그러나 전년 대비 증가율로는 115%로 가장 큰 상승률을 보였다.

그중에서도 중국에서 공기청정기 수입이 11배(7천141건→7만8천750건) 이상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봄철 미세먼지, 황사가 심해지며 공기청정기 수요가 높아진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국가별 인기 품목을 보면 미국에서는 해외 직구의 30%가 비타민과 같은 건강기능식품이었다.

유럽은 화장품·향수가 31% 점유율을 차지했고 중국은 전자제품류(22%), 일본은 젤리·초콜릿과 같은 식품류(20%)가 가장 많이 수입된 것으로 나타났다.

관세청은 해외직구족들을 위해 '스마트 통관심사 제도'를 올 하반기에 도입하기로 했다.

개인이 수입하는 2천 달러 이하 전자상거래 특송물품 등 우범성이 없다고 판단되는 수입 신고에는 전자 통관 심사해 해외 직구 물품의 빠른 배송을 지원하겠다는 것이다.

아울러 직구 관련 피해사례를 최소화하기 위해 홈페이지(http://www.customs.go.kr)에 게시한 '해외 직구 피해예방 체크포인트'를 확인해달라고 당부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럭체인더보기

비트코인 가상화폐

비트코인, 제도권 진출 파란불에 7천달러도 돌파

가상화폐 비트코인이 제도권 금융 시장 진출에 청신호가 켜지면서 사상 처음으로 7천 달러를

가상화폐

한은 "가상통화, 공식 지급수단 아니고 거래위험도 크다"

한국은행은 2일 가상통화가 현행법상 공식 지급수단이 아니고 거래에 따르는 리스크도 크다며 시장참가자들의

비트코인

비트코인 주류 금융시장 진입하나…미 CME "연내 선물거래 개시"

가상화폐 비트코인이 주류 금융시장에 진입할 채비를 하고 있다. 세계 최대 거래소인 미국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레드벨벳, 선주문량 10만장 돌파 이어 음반 순위도 1위

레드벨벳이 정규 2집 ‘Perfect Velvet’(퍼펙트 벨벳)으로 인기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갓세븐, 12월 7일 리패키지 앨범으로 돌아온다

그룹 GOT7(갓세븐)이 다음달 7일 리패키지 앨범 ‘7 FOR 7 PRESENT EDITION’을 발매한다.

티파니, 행복한 휴가…"LA의 색깔은 레드"

가수 티파니가 LA의 뜨거운 햇살 아래 눈부신 미모를 뽐냈다.

이슈·특집 [포항 지진]더보기

포항지진

지진 여파? 갑작스러운 수능 연기에…관련업계 후폭풍

지난 15일 발생한 포항 지진으로 교육부가 2018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1주일 연기를 결정하면서 수능 날짜에 맞

한동대

한동대학교, 홈페이지 마비.. 지진으로 건물 외벽 무너져 학생 500명 대피

이날 한동대학교 학생들이 오후 2시 29분께 지진 당시 건물 외벽이 무너져 학생들이 소리를 지르며 대피하는 모습

이진한 교수

"지열 발전소에서 소규모 지진 자주 일어나 위험성 있다 봤는데..."

JTBC 뉴스룸과 인터뷰를 진행한 이진한 고려대 지질학과 교수가 포항 지진의 원인이 지열 발전소 건설일 가능성이

Get Adobe Flash pl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