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대화보다 압박"…'북핵 동병상련' 아베와 공동보조

연합뉴스

  • 기사입력 2017.09.07 13:49:44

문재인 아베

북한이 핵·미사일 도발의 수위를 최고조로 끌어올리면서 과거사 문제로 인해 불편한 관계에 놓였던 한·일 양국이 급격히 거리를 좁혀가는 모양새다.

북한의 위협에 직접적으로 노출된 한국과 역시 북한 미사일의 홋카이도 상공 통과를 경험한 일본 정부 모두 북핵문제를 놓고 공조를 크게 강화하는 쪽으로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기 때문이다.

7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린 문재인 대통령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정상회담은 양국 공조의 '긴밀도'가 높아지고 있음을 확인한 자리였다.

특히 한반도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주창해온 문 대통령이 대화보다는 압박 쪽으로 확실한 중심이동을 하면서 '북핵 공조'가 더욱 강화되고 있는 모습이다.

양국은 북한이 도발을 멈추도록 역대 최고 수준의 고강도 제재와 압박을 가해야 한다는 데 인식을 같이한 것은 물론, 양국 모두 그간 한·일 관계 개선에 발목을 잡은 과거사 문제는 되도록 언급하지 않으려는 모습을 보였다.

실제 7일 오전 한·일 정상회담 이후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한 언론 발표문을 살펴보면, 전체 열 문단 중 과거사 문제는 단 한 문단에만 포함돼 있다.

그마저도 "양국이 과거사 문제를 안정적으로 관리하면서 미래지향적이고 실질적인 교류와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며 과거사 문제의 해결을 강조하기보다 역사문제가 양국 관계 개선에 걸림돌이 돼서는 안 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과 아베 일본 총리 역시 이날 정상회담에서 서로 덕담을 주고받으며 분위기 좋게 대화를 풀어나갔다.

아베 총리가 먼저 "지난달 세 번 전화 회담했고, 이번 달에는 지난 4일 북한 핵실험 후에도 전화 통화를 했다"며 "여러 가지 과제에 대해 상세하게 시기에 맞도록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관계를 구축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북한의 계속되는 도발에 일본 국민도, 한국 국민도 많은 걱정을 하고 있다"며 "일본 국민께 위로 말씀을 전한다"고 화답했다. 이어 "그런 만큼 한국과 일본 양국의 긴밀한 관계가 절실해졌다"고 덧붙였다.

또 아베 총리는 문 대통령에게 도쿄에서 열릴 한·중·일 정상회담 참석을 요청했고, 문 대통령도 아베 총리에게 평창 동계올림픽 참석을 요청했다.

물론 이날 회담에서는 일본군 위안부 문제와 강제동원 피해자 배상 문제 등 과거사 문제도 일부 언급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두 정상은 이를 갈등 이슈로 전면에 부각하기보다는 안정적으로 관리해 더욱 미래지향적 관계로 발전시키자는 데 의견을 모은 것으로 전해졌다.

한·일 정상회담 분위기에 대해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매우 좋았다. 양국 정상 간 이견이 없었다고 보면 될 것 같다"며 "양국 간의 관계가 근래 들어 가장 좋은 관계로 가고 있는 것이 아닌가 관측된다"고 전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되풀이되는 가상화폐 거래소 사고…예방책은 여전히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레일 해킹으로 부실한 거래소 관리 문제가 재차 도마 위에 오를 것으로

애플, 아이폰·아이패드서 가상화폐 채굴 금지

애플이 지난주 미국 캘리포니아 주 새너제이에서 열린 '연례 세계개발자회의(WWDC 2018)'에서 아이폰·아이패드

일본 기업들, 가상화폐 확산에 채굴 관련사업 잇따라 착수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이용이 확산함에 따라 일본 정보기술(IT) 기업들이 거래 데이터를 인터넷상에 기록하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한지민, 파리 밝힌 여신의 자태

배우 한지민이 파리에서 ‘화보장인’의 면모를 과시...

갓세븐, 올겨울 일본 아레나 투어

그룹 갓세븐이 일본에서 아레나(경기장) 투어를 개최...

'예비신부' 가은, 달샤벳 멤버들과 브라이덜샤워 '미소'

걸그룹 달샤벳 멤버 가은이 결혼을 이틀 앞두고 웨딩화보를 통해 환한 미소를...

이슈·특집[미‧중 무역갈등]더보기

트럼프

트럼프 "中 관세보복 하면 4배로 추가 보복" 경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이 만일 예고한 대로 500억 달러 규모의 미국산 제품에 25%의 보복관세를 매기면

중국

中상무부, 트럼프 추가관세 경고에 "강력한 반격 조치할 것" 반발

중국 상무부는 19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천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추가 보복관세를 부과하겠다

트럼프

트럼프 "2천억달러 규모 中제품에 10% 추가 관세 검토 지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산 제품에 대한 대규모 추가 관세 부과 가능성을 거론했다. 트럼프 대통령

차

수입차 관세 낮추겠다던 中, 미국차에 관세율 40% 적용

자동차 수입관세를 완화하기로 했던 중국이 7월 6일부터 미국산 수입차에 대해 무려 40%의 관세를 매기게 된다. 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