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아파트값 5주 연속↓…하락폭은 줄어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9.07 15:51:15

서울 아파트

8·2 부동산 대책 발표 한달여 만에 서울 아파트값 하락폭이 축소됐다.

한국감정원은 지난 4일 기준 주간 아파트값을 조사한 결과 서울 아파트값이 지난주 대비 0.01% 떨어졌다고 7일 밝혔다.

지난 2일 대책 발표 이후 5주 연속 하락세이지만 낙폭은 지난주(-0.03%)보다 다소 축소됐다.

이달 발표될 가계부채대책과 주거복지로드맵 등 추가 대책 발표를 기다리며 아파트 시장이 전반적으로 관망세로 접어든 영향이 커 보인다.

강남구는 -0.07%로 지난주와 같은 폭으로 하락했으나 서초(-0.01%), 노원(-0.05%), 양천구(-0.01%) 등은 지난주보다 하락폭이 줄었다. 다만 강동구(-0.08%)는 전주(-0.04%)보다 낙폭이 확대됐다.

지난 5일 투기과열지구로 지정된 성남시 분당구는 0.19%로 지난주(0.32%)보다 오름폭이 둔화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 5일 투기과열지구 지정 발표 전에 이뤄진 것으로, 분당 집값의 상승세 둔화는 이번 대책의 효과라기보다 최근 가격이 많이 오른 부담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지난주 0.01% 하락했던 지방의 아파트값은 다시 보합세로 전환했다.

대구시는 지난주 0.08%에서 금주 0.10%로 오름폭이 확대됐다. 이 가운데 가격 상승세를 주도한 대구 수성구는 지난 5일 분당과 함께 투기과열지구로 묶였다. 대구 수성구의 아파트값은 지난주 0.26%, 금주 0.25% 상승했다.

부산은 0.01%의 안정세를 보였고 세종시는 0.02% 상승했다.

전국의 아파트 전셋값은 0.01%로 지난주와 같은 수준을 유지했다.

서울이 0.03%로 지난주(0.01%)보다 오름폭이 커졌다. 둔촌 주공 등 재건축 이주 수요가 있는 강동구가 0.10%로 지난주(0.06%)보다 상승폭이 확대됐고 송파구(0.07%)도 지난주(0.02%)보다 많이 올랐다.

서초구는 0.12% 하락했고 강남구는 0.02%로 지난주 수준을 유지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더보기

업비트

카카오스탁 운영사, 국내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 오픈

카카오가 투자한 핀테크 기업 '두나무'가 국내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인 '업비트'를 선보인다. 두나무는

중국 가상화폐

철퇴 맞는 비트코인…중국서 출국금지, 미국선 사기죄 피소

가상화폐 광풍을 놓고 경고음이 커지는 가운데 미국과 중국 당국이 비트코인을 겨냥한 단속을 잇따라 강화하고

한국은행 허진호 부총재보

한은 부총재보 "가상화폐는 화폐 아닌 상품…소비자보호 리스크"

한국은행은 가상화폐는 화폐가 아니라 상품이며, 금융안정 측면에서 볼 사안은 아니라는 입장을 재차

기획·특집더보기

공인중개사 시험 자료사진

중장년층 몰리는 공인중개사 시험...노후대책으로는 회의적

공인중개사 시험을 지원하는 중장년층들이 증가하고 있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지난해 10월 실시됐던 제27회 공

서산시_취업박람회 자료사진

잇따르는 ‘탈스펙’ 채용··· 사회전반에 뿌리내릴까

사회 일각에서 탈스펙 인재 채용의 움직임이 뚜렷해지면서 인재 채용문화 변화에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지난

구직자 면접장면 자료사진

토익, 포기할 수는 없고 비용은 만만찮고...청년구직자의 이중고

청년들이 취업을 위해 필수적으로 치러야 하는 토익 시험의 비용이 구직자들의 주머니를 옥죄고 있는 것으로 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