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폭우, 1904년 기상 관측 이래 '하루 최다 강수량' 기록

재경일보 이혜진 기자 이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9.11 23:32:23

1904년에 기상 관측을 시작한 이후 부산 지역의 9월 하루 강수량이 최다인 264mm를 기록했다.

11일(오후 5시 기준) 기상청은 "남해안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리면서 비로 인한 피해도 속출했다"며 "부산은 264.1, 거제는 308mm로 기록적인 폭우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날 새벽부터 호우특보가 발효된 부산은 호우특보가 해제된 낮 12시 30분까지 장대비가 쏟아져 하루 최다 강수량을 경신했다. 이전까지 하루 최다 강수량은 1984년 9월 3 246.5mm이었다.

부산 외에 거제(273,2mm)와 통영도 이날로 하루 최다 강수량을 경신했다.

이날 오후 4시 기준으로 부산 264.1mm, 거제 308.0mm, 통영 273.2mm, 소리도(여수) 118.0mm, 순천시 116.0mm, 옥과(곡성) 108.5mm, 윗세오름(제주) 116.5mm 강수량을 기록했다.

기상청은 "강원 영동과 경상 해안에 내리는 비도 밤이 되면 대부분 그치겠다"며 "내일은 전국에 맑은 하늘이 예상된다"고 예보했다.

이어 "아침 기온 서울 19도로 출발하겠고, 낮 동안 서울 28도, 대구는 30도로 대부분 지역에서 오늘보다 4도가량 높겠다"며 "수요일인 모레도 전국이 맑은 가운데 서울 26도, 부산 29도가 예상된다"고 예측했다.

또 "내일까지 동해상에는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바람도 강하게 불겠다"고 예보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韓 '4차산업혁명 신기술' 블록체인·양자통신 수준 최하위

우리나라의 블록체인·양자정보통신 등 새 융합기반 기술 수준이 주요국 가운데 가장 낮다는 전문가 평가가

빗썸, 논란 끝에 팝체인 상장 연기…"타 거래소 상장 후 진행"

대형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이 '폰지사기'(다단계 금융사기) 논란까지 불렀던 팝체인 상장을

걷거나 뛰면 가상화폐 적립…코인스텝 앱 출시

블록체인 기반 스타트업 CLC 파운데이션은 15일 걷거나 뛰는 등 운동으로 칼로리를 소모하면 그만큼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빌보드 뮤직 어워드, 방탄소년단 음악 ‘세계적 영향력’ …

방탄소년단은 한국시간 21일 오전 9시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

황승언, 시선 사로잡는 S라인 ‘눈길’

배우 황승언이 패션지 코스모폴리탄 6월호를 통해 여름 화보를 공개되어 눈길을 모았다.

위너 송민호의 무궁무진한 매력 '눈길'

위너의 송민호가 화보를 통해 색다른 매력을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이슈·특집[추경예산안 통과]더보기

추경안

청년일자리 추경 3.8조 확정…청년고용위기‧위기지역 지원

청년고용위기를 막고 구조조정으로 인한 위기 지역을 돕기 위한 문재인 정부의 두 번째 추가경정예산(추경)이 21

추경안

농식품부, 추경으로 710억 원 확보…농업·농촌 분야에 투입

농림축산식품부는 올해 추경 예산이 확정되면서 농업·농촌 분야에 710억 원의 예산을 추가로 투입할 계획이라고

게시판

교육부 추경예산 1천623억 원…고졸 청년 中企 취업지원 강화

교육부는 2018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 1천623억 원이 국회 심의·의결을 거쳐 21일 확정됐다고 밝혔다. 고졸 청년

주택

국토부 추경예산 5천362억 원…역세권 매입·전세임대 2천호 공급

역세권 등지에 청년을 위한 매입임대와 전세임대가 각 1천호 추가로 공급된다. 국토교통부는 21일 국회에서 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