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김이수 부결, 文 대통령 소통하는 모습으로 돌아가라는 경고"

재경일보 김미리 기자 김미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9.12 00:13:16

박지원

김이수 헌법재판소장 임명 동의안 부결에 대해 박지원 국민의당 전 대표가 다시 소통하는 모습으로 돌아가라는 문재인 대통령을 향한 국민의 경고라고 해석했다.

11일 박지원 전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김이수 헌법재판소후보자의 국회인준표결 부결되었다. 유구무언이다. 교각살우?"라고 글을 올린 후 3시간 후에 다시 글을 올려 그 의미에 대해 부연 설명했다.

사자성어 ‘교각살우(矯角殺牛)’는 '쇠뿔을 바로 잡으려다 소를 죽인다'는 뜻으로 박 전 대표는 "김이수 헌법재판소장 후보자의 국회 인준 표결 부결에 대한 저의 페이스북 '교각살우'의미는 청와대에서 박성진 류영진 씨 등을 살리려다 김이수 후보자가 부결되었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이어 박 전 대표는 "이번 부결은 문재인 대통령의 성공을 위한 국민의 엄중한 경고"라며 "대통령께서는 미세한 분석보다는 취임초의 취임사, 5.18기념사, 테이크아웃 커피들고 와이셔츠로 참모들과 청와대에서 소통하는 모습으로 돌아가라는 경고"라고 해석했다.

박 전 대표는 "청와대의 신경질적인 반응, 여당의 국민의당 탓, 안철수, 호남 운운하면 안된다. 전화위복의 계기로 삼아서 오만하지 않고 겸손하게 협치의 시대를 열라는 국민의 명령을 생각하는 기회로 삼아야 성공한다"며 "국민이 이긴다"는 말로 끝을 맺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가상화폐 거래소 코인체크

日, 작년 가상화폐 거래 687조원…전년의 20배

일본 국내에서만 작년 한해 동안 69조 엔(약 687조 원) 규모의 가상화폐가 거래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년

비트코인

호주, 비트코인 거래 감시 강화…"돈세탁·테러 연루 우려"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을 포함한 많은 가상화폐(암호화폐)의 호주 내 거래가 호주 당국의 집중적인 감시 아래

카이스트 블록체인

'블록체인 정책 방향 모색' KAIST 18일 국회서 토론회

한국과학기술원(KAIST)은 18일 국회에서 블록체인 육성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연다. 국회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정규 3집 美 아마존 예약판매 1위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최대 온라인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에서 새 앨범 예약판매 부문 1위를 차지했다.

YB, 24일 평양 공연실황 음반 발표…"음원 수익 기부"

록밴드 YB가 이달 초 우리 예술단의 평양 공연에서 부른 곡들을 실황 라이브 음반으로 발표해 눈길을 끌었다.

홍상수의 사랑고백 또는 우연에 바치는 찬사

영화배급사 직원 만희(김민희 분)는 프랑스 칸영화제 출장 중 "정직하지 못하다"는 이유로 해고당한다. 배급사 대표

이슈·특집 [청년일자리 및 추경예산안]더보기

김동연

김동연 "中企, '대기업 수준' 부합한 생산성 제고 노력“ 강조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9일 중소기업중앙회를 방문해 “정부가 2021년까지 청년 일자리 및 지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