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V30 10월 5일 미국 출시…픽셀2와 '쌍끌이 흥행' 노린다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09.29 14:43:54

LG V30

LG전자가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V30를 다음 달 초 미국에 출시해 비슷한 시기에 출시되는 구글 레퍼런스폰 픽셀2와 함께 쌍끌이 흥행을 노린다.

29일 LG전자와 외신에 따르면 LG전자는 10월 5일부터 AT&T, 버라이즌, 티모바일 등 미국 통신사를 통해 미국에서 V30를 판매할 예정이다.

가격은 통신사마다 다르지만 800∼810달러(한화 약 92만∼93만원) 수준으로, 국내 출고가인 94만9천300원과 비슷하다.

LG전자는 국내에서 사전 예약자들에게 구글이 다음달 공개하는 신형 VR 헤드셋인 데이드림뷰2(한화 약 16만 5천원 상당)를 1천원에 제공한 것과 마찬가지로 한 달간 V30를 사는 미국 소비자들에게 이 제품을 증정할 계획이다.

또 상반기 전략 스마트폰인 G6때와 마찬가지로 미국에서 무상 보증 기간을 1년에서 2년으로 늘리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국내외 스마트폰 무상 보증 기간은 대개 1년이지만 이 프로모션으로 미국에서는 소비자 과실을 제외하고 제품에 이상이 있을 시 2년간 무상 수리 혜택을 볼 수 있다.

하루 차이로 V30와 구글 픽셀2가 미국 시장에 선보이게 되면서 두 제품을 모두 생산하는 LG전자의 브랜드 이미지 제고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구글이 다음달 4일 공개, 출시하는 픽셀2는 5인치인 픽셀2와 6인치 프리미엄 모델인 픽셀2XL로 나뉘는데 픽셀2는 구글이 최근 인수한 대만 제조사 HTC가, 픽셀2XL은 LG전자가 생산을 맡는다.

V30는 전작보다 가볍고 세련된 디자인에 뛰어난 카메라와 오디오 성능으로 외신의 호평을 얻고 있다. 세계 최대 프리미엄폰 시장인 미국 시장에서 삼성전자[005930] 갤럭시노트8, 애플 아이폰X와 함께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LG전자는 북미 시장에서 유독 높은 점유율을 보이며 삼성, 애플과 3강 체제를 구축하고 있다.

2분기 북미 휴대폰 시장에서 삼성전자가 33.3%로 점유율 1위였고 애플은 24%로 2위, LG[003550]는 17.1%로 3위였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럭체인더보기

비트코인 가상화폐

비트코인, 제도권 진출 파란불에 7천달러도 돌파

가상화폐 비트코인이 제도권 금융 시장 진출에 청신호가 켜지면서 사상 처음으로 7천 달러를

가상화폐

한은 "가상통화, 공식 지급수단 아니고 거래위험도 크다"

한국은행은 2일 가상통화가 현행법상 공식 지급수단이 아니고 거래에 따르는 리스크도 크다며 시장참가자들의

비트코인

비트코인 주류 금융시장 진입하나…미 CME "연내 선물거래 개시"

가상화폐 비트코인이 주류 금융시장에 진입할 채비를 하고 있다. 세계 최대 거래소인 미국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지금만나러~', 크랭크업…소지섭·손예진, 아련한 스틸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가제, 감독 이장훈)가 3개월간의 촬영을 종료했다. 소지섭과 손예진의 아련한 멜로로...

방탄소년단, 기네스북 등재…美 ABC 신년맞이 쇼도 출연

그룹 방탄소년단이 트위터에서 가장 많이 언급된 뮤지션으로 기네스북에 오른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슈퍼주니어, 콘서트 '슈퍼쇼7' 9분 만에 매진…'완판주니어' 등극

K-POP 레전드 슈퍼주니어의 단독 콘서트 티켓이 오픈 9분 만에 매진됐다. 21일 오후 8시부터 인터넷 예매 사이트...

이슈·특집 [포항 지진]더보기

포항지진

지진 여파? 갑작스러운 수능 연기에…관련업계 후폭풍

지난 15일 발생한 포항 지진으로 교육부가 2018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1주일 연기를 결정하면서 수능 날짜에 맞

한동대

한동대학교, 홈페이지 마비.. 지진으로 건물 외벽 무너져 학생 500명 대피

이날 한동대학교 학생들이 오후 2시 29분께 지진 당시 건물 외벽이 무너져 학생들이 소리를 지르며 대피하는 모습

이진한 교수

"지열 발전소에서 소규모 지진 자주 일어나 위험성 있다 봤는데..."

JTBC 뉴스룸과 인터뷰를 진행한 이진한 고려대 지질학과 교수가 포항 지진의 원인이 지열 발전소 건설일 가능성이

Get Adobe Flash pl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