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켈 "18일 연정 첫 협상"…우선 자민·녹색과 개별 협상

연합뉴스

  • 기사입력 2017.10.10 12:09:57

메르켈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오는 18일 첫 연정 협상을 시작할 것이라고 밝혔다고 dpa 통신이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메르켈 총리가 이끄는 기독민주·기독사회당 연합은 우선 협상 대상자인 자유민주당 및 녹색당과 개별적으로 협상할 방침이다.

이는 난민과 에너지, 조세 정책 등을 놓고 자민당과 녹색당 간의 입장차가 커서 사전 조율을 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이어 20일 기민·기사 연합과 자민당, 녹색당 간의 3자 협상이 시작될 예정이다.

앞서 기민당과 기사당은 전날 회담을 열어 갈등 요인이었던 난민 문제를 놓고 연간 20만 명을 받아들이되 상한선은 두지 않는 선에서 절충했다.

기민·기사 연합은 지난달 24일 총선에서 33%의 득표율로 승리했으나 1949년 이후 최악의 성적표를 거두었다.

자민당은 10.7%, 녹색당은 8.9%의 득표율을 기록해 이들 정당이 연정을 꾸리면 연방 하원의회에서 과반을 넘기게 된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비트코인 값 1만달러 돌파…올해 950% 뛰며 고점 논쟁 격화

대표적 가상화폐인 비트코인 가격이 일부 거래소에서 1만 달러를 돌파했다. 29일 가상화폐 가격 정보 제공업체

비트코인

비트코인 9천600달러까지 질주…거품 논란에 자구책 마련 고심

가상화폐 선두주자 비트코인의 가격이 27일(현지시간) 9천600달러를 넘어서며 1만달러 돌파를 눈앞에 두게

김용범 금융위 부위원장

정부 "가상통화 이용한 자금세탁에 철저히 대응"

금융위원회 김용범 부위원장은 28일 "비트코인 등 가상통화의 거래가 자금세탁의 새로운 통로가 되지 않도록

이슈·특집 [포항 지진]더보기

액상화

포항 주민, 액상화 ‘높음’ 판정에 ‘땅 꺼질까 걱정’....정부‘우려할 수준 아냐’

1일 경북 포항시 흥해읍 망천리. 지난달 15일 발생한 규모 5.4 지진으로 진앙 반경 5.5㎞ 안에 있는 이 마을 논 곳곳

지열발전

‘포항 지열발전‘이 지진의 원인? …의혹제기에 ’사업 중단 위기'

국내에서 처음 시도하는 포항 지열발전이 지진 이후 일각에서 원인 제공자라는 의혹을 제기하자 중단 위기에 몰

포항지진

지진 여파? 갑작스러운 수능 연기에…관련업계 후폭풍

지난 15일 발생한 포항 지진으로 교육부가 2018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1주일 연기를 결정하면서 수능 날짜에 맞

Get Adobe Flash pl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