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 해킹·변조 증가…"'핵티비즘' 대책 시급"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0.10 12:26:59

해킹 그룹 '어나니머스'에 해킹당한 홈페이지의 예

해킹을 통한 홈페이지 변조가 국내에서 최근 2년 7개월간 2천800건 가까이 발생했다고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신용현(비례대표·국민의당) 의원이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에서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를 인용해 10일 밝혔다.

KISA 집계에 따르면 국내에서 발생한 홈페이지 변조 건수는 2015년 615건에서 2016년 1천56건으로 72% 늘어난 데 이어 올해 1∼7월에는 1천88건으로 이미 작년 한 해 전체 건수를 넘어섰다.

신용현 의원은 "홈페이지 변조 등을 통해 자신들의 정치적 신념이나 체제 비판 메시지를 전파하는 핵티비스트(해커(hacker)+행동주의자(activist))들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진 가운데, 실제 국내 홈페이지 변조 건수가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 추세대로라면 올해 국내 홈페이지 변조 건수는 지난해 두 배 수준인 2천 건을 웃돌 전망"이라며 이런 사이버 공격에 대해 대응 시간을 단축하는 등 철저한 대응체계를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사이버 공격을 통해 정치적 행동을 하는 경우가 늘어나고 있다"며 "어나니머스와 같은 핵티비스트들은 소수의 인원으로 사회적 관심을 끄는 방법을 택하고 있는 만큼 홈페이지 변조 건수는 더 늘어날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가상화폐 취급업소 대부분 지갑관리 보안 개선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취급업소 대부분이 가상화폐 지갑관리 보안을 개선하라는 권고를 충실히 이행하지 않은

암호화폐

벤처서 빠진 가상화폐 업계 반발…"종기 아프다고 다리 베는 격"

중소벤처기업부가 벤처기업 분류에서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종을 제외하기로 하면서 업계가 강력히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다음 주 유엔총회 무대 '데뷔'

세계적인 케이팝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전 세계 국가 정상들이 집결하는 유엔총회 무대에...

트와이스 'TT' 유튜브 4억뷰…"한국 여성뮤지션 최초"

그룹 트와이스의 '티티'(TT) 뮤직비디오가 유튜브 조회수 4억 건을 돌파했다.

슈퍼주니어, 10월 8일 미니앨범…"라틴 팝 한번 더"

그룹 슈퍼주니어가 10월 8일 스페셜 미니앨범 '원 모어 타임'(One More Time)을 발표한다.

이슈·특집[9·13부동산 대책]더보기

아파트

[9·13 부동산 대책]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 가능

정부가 지난 13일 내놓은 주택시장 안정 방안 중 대출억제책이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는

아파트

[9‧13부동산 대책] 주택보유자, 규제지역 내 신규 주택대출 금지

앞으로 주택을 보유한 사람은 투기지역이나 투기과열지구, 조정대상지역 등 규제지역에서 주택을 신규 구입할

부동산대책

[9·13부동산 대책] 분양권 소유자 무주택자서 제외·부정당첨자 계약 취소

9·13 부동산 대책에는 분양권이나 입주권 소유자는 무주택자에서 제외하고 부정 당첨자에 대한 계약 취소를 의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