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9월 국내 완성차 제조사 중 내수 3위 차지..창사 이래 처음

재경일보 박성민 기자 (smpark@)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0.11 15:12:30



▲티볼리 아머
▲티볼리 아머

쌍용자동차가 9월, 창사 이래 처음으로 국내 완성차 제조사 가운데 내수 3위를 했다. 63년만에 처음 있는 일이다.

지난 해 까지만 해도 쌍용차는 국내 5개 완성차 제조사 중 제일 마지막이었다. 쉽게 말해 꼴찌였다.

쌍용차가 르노삼성자동차를 앞선 적은 있지만 한국GM을 뒤로 밀어낸 것은 처음 있는 일이다. 한국GM은 노사 갈등, 내수 시장 철수설 등 악재에 시달렸다.

쌍용차는 9월 내수 시장에서 9465대를 판매했다. 지난 해 같은 기간 보다 18.2% 증가한 수치다. 소형 SUV '티볼리'는 9월 5097대를 팔았는데 5개월만에 월 5000대를 수준을 회복했다. 전년 동기 대비 25.7% 증가했다.

지난 7월 티볼리 아머·티볼리 에어 등 부분변경 모델을 출시하며 판매량이 반등했다. 그러나 티볼리는 현대자동차 '코나'(5386대)에 밀려 바뀌지 않을거 같았던 소형 SUV 시장에서 순위 변화가 일어났다.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인 'G4렉스턴'은 지난 달 1639대를 판매해 지난 해 같은 기간 보다 263%나 판매량이 증가됐다. 지난 8월 7인승 차량이 추가로 출시되며 판매량이 상승 중이다.

영국을 시작으로 해외에서도 G4 렉스턴 출시가 준비되고 있다. G4렉스턴은 앞으로 이탈리아, 스페인 등 유럽시장은 물론 중동, 중남미 등 주력 시장에서 출시 행사를 갖고 본격적으로 판매에 들어갈 예정이다.

같은 기간 한국GM은 8991대를, 르노삼성차는 7362대를 팔았다. 한국GM은 전년 동월대비 36.1% 급감했다. 경차 '스파크'가 40.0% 감소(3396대)했고 중형 세단 '말리부'는 44.8% 감소(2190대)했다.

르노삼성은 같은 기간 20.2% 감소했다. 출시되자마자 현대차 '쏘나타'를 긴장케하던 'SM6'는 지난 달 46.3% 감소한 2265대를 팔았다. 지난 해 9월에는 4217대를 기록했었다. SM6는 르노삼성의 주력모델이라 내부에서는 위기감을 느낄 수 밖에 없는 상황이다.

한편 쌍용차 노사는 16차례의 협상을 통해 임금협상 시작 후 45일만에 대화를 마무리지었다. 2010년 이후 8년 연속 무분규 타결이었다. 반면 한국GM은 지난 5월부터 임금협상이 시작됐으나 아직까지도 진통이 이어지고 있다.

최종식 쌍용차 대표는 "신차효과에 힘입어 월 최대 판매실적을 기록했다"며 "창사 이래 처음 내수 3위를 달성한 것을 계기로 글로벌 시장에서 판매물량을 더욱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비트코인 값 1만달러 돌파…올해 950% 뛰며 고점 논쟁 격화

대표적 가상화폐인 비트코인 가격이 일부 거래소에서 1만 달러를 돌파했다. 29일 가상화폐 가격 정보 제공업체

비트코인

비트코인 9천600달러까지 질주…거품 논란에 자구책 마련 고심

가상화폐 선두주자 비트코인의 가격이 27일(현지시간) 9천600달러를 넘어서며 1만달러 돌파를 눈앞에 두게

김용범 금융위 부위원장

정부 "가상통화 이용한 자금세탁에 철저히 대응"

금융위원회 김용범 부위원장은 28일 "비트코인 등 가상통화의 거래가 자금세탁의 새로운 통로가 되지 않도록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수지, 소외이웃 위해 1천500만원 상당 생필품 기부

가수 겸 배우 수지(본명 배수지·23)가 또 한 번 선행을 실천했다.

뉴욕 타임스 스퀘어 전광판 장식한 BTS 지민…"올 한 해 수고했어"

그룹 방탄소년단 지민이 미국 뉴욕 타임스 스퀘어 11개 스크린을 장식했다.

박서준, 서울 팬미팅까지 성료…나영석 PD 게스트 참석

박서준 배우 박서준(29)이 첫 아시아 팬미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이슈·특집 [포항 지진]더보기

액상화

포항 주민, 액상화 ‘높음’ 판정에 ‘땅 꺼질까 걱정’....정부‘우려할 수준 아냐’

1일 경북 포항시 흥해읍 망천리. 지난달 15일 발생한 규모 5.4 지진으로 진앙 반경 5.5㎞ 안에 있는 이 마을 논 곳곳

지열발전

‘포항 지열발전‘이 지진의 원인? …의혹제기에 ’사업 중단 위기'

국내에서 처음 시도하는 포항 지열발전이 지진 이후 일각에서 원인 제공자라는 의혹을 제기하자 중단 위기에 몰

포항지진

지진 여파? 갑작스러운 수능 연기에…관련업계 후폭풍

지난 15일 발생한 포항 지진으로 교육부가 2018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1주일 연기를 결정하면서 수능 날짜에 맞

Get Adobe Flash pl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