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알리바바, 전자상거래 세계1위 반짝 등극…美아마존 시총 추월

연합뉴스

  • 기사입력 2017.10.11 18:02:40

알리바바

중국 알리바바가 10일(현지시간) 미국 증시에서 잠시나마 시가총액 면에서 미국 아마존을 제치고 세계최대 전자상거래 업체로 등극했다.

11일 중국 관영 신화통신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 등에 따르면 전날 뉴욕 증시에서 알리바바의 주가는 장중 한때 전거래일보다 1.2% 상승한 184.32달러를 기록했다.

이에 따라 알리바바의 시가총액은 4천721억 달러(약 535조9천279억 원)로 늘었다.

반면 아마존의 시가총액은 주가가 장중 한때 982.35달러로 0.87% 하락한 여파로 4천719억 달러(535조7천8억 원)로 줄었다.

장중 알리바바의 시가총액이 아마존을 제친 것은 2015년 7월 2일 이후 2년 3개월 만에 처음이다.

그러나 전날 장 마감가 기준으로 알리바바 시가총액은 주가 상승 폭이 0.6%로 줄어들면서 4천690억 달러를 기록, 아마존의 시총 4천742억 달러보다 적었다.

알리바바의 시총이 아마존에 근접한 것은 올해 실적 개선으로 주가가 크게 상승한 덕분이다.

알리바바의 올해 4~6월 순이익은 약 21억 달러(2조3천835억 원)로 작년 동기 대비 96% 급증했다. 이에 주가는 올해 들어 100% 이상 급등해 아마존의 상승폭 약 30%를 크게 웃돌았다.

알리바바의 시가총액은 아시아 1위이며 세계 6위다.

한편, 알리바바는 향후 3년간 글로벌 연구·개발(R&D)에 150억 달러(17조250억 원) 이상을 투자하겠다고 이날 밝혔다. 첫 글로벌 기술 협력 프로젝트인 '알리바바 다모(Damo) 아카데미'를 통해 사물인터넷(IoT)과 핀테크, 양자 컴퓨팅 등 연구에 자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알리바바는 중국 베이징(北京)과 항저우(杭州), 미국 샌 마테오, 벨뷰, 싱가포르, 러시아 모스크바, 이스라엘 텔아비브 등 7곳에 연구실을 개설할 예정이다. 이런 글로벌 R&D 투자는 세계적 전자상거래 업체로서 사회와 시대에 기여하겠다는 마윈(馬雲·잭 마) 회장의 포부를 반영한 것이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되풀이되는 가상화폐 거래소 사고…예방책은 여전히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레일 해킹으로 부실한 거래소 관리 문제가 재차 도마 위에 오를 것으로

애플, 아이폰·아이패드서 가상화폐 채굴 금지

애플이 지난주 미국 캘리포니아 주 새너제이에서 열린 '연례 세계개발자회의(WWDC 2018)'에서 아이폰·아이패드

일본 기업들, 가상화폐 확산에 채굴 관련사업 잇따라 착수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이용이 확산함에 따라 일본 정보기술(IT) 기업들이 거래 데이터를 인터넷상에 기록하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한지민, 파리 밝힌 여신의 자태

배우 한지민이 파리에서 ‘화보장인’의 면모를 과시...

갓세븐, 올겨울 일본 아레나 투어

그룹 갓세븐이 일본에서 아레나(경기장) 투어를 개최...

'예비신부' 가은, 달샤벳 멤버들과 브라이덜샤워 '미소'

걸그룹 달샤벳 멤버 가은이 결혼을 이틀 앞두고 웨딩화보를 통해 환한 미소를...

이슈·특집[미‧중 무역갈등]더보기

트럼프

트럼프 "中 관세보복 하면 4배로 추가 보복" 경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이 만일 예고한 대로 500억 달러 규모의 미국산 제품에 25%의 보복관세를 매기면

중국

中상무부, 트럼프 추가관세 경고에 "강력한 반격 조치할 것" 반발

중국 상무부는 19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천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추가 보복관세를 부과하겠다

트럼프

트럼프 "2천억달러 규모 中제품에 10% 추가 관세 검토 지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산 제품에 대한 대규모 추가 관세 부과 가능성을 거론했다. 트럼프 대통령

차

수입차 관세 낮추겠다던 中, 미국차에 관세율 40% 적용

자동차 수입관세를 완화하기로 했던 중국이 7월 6일부터 미국산 수입차에 대해 무려 40%의 관세를 매기게 된다. 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