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국민 해외여행 평균 2.6회.. 4년 만에 여행객 두 배 이상 늘어..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1.06 13:42:34

여행객 가득한 공항 면세점 구역 [연합뉴스 자료사진]
여행객 가득한 공항 면세점 [연합뉴스 자료사진]

우리 국민은 올해 해외여행을 평균 2.6회 다녀온 것으로 조사됐다.

올해 1∼9월 사이에 해외여행을 다녀온 경험이 있는 만 18세 이상 국민 1천 명을 대상으로 진행된 한국관광공사의 조사에 따르면, 올해 평균 해외여행 횟수는 2.6회로 작년보다 0.5회 늘었다.

특히 지난 2013년에는 평균 해외여행 횟수가 1.2회에 불과했던 해외여행 평균 횟수가 지속해서 늘고 있다.

해외여행 기간도 5.9일로 지난해(5.7일)보다 늘었으며, 해외여행 경비는 평균 144만 원이다.

해외여행 목적은 대부분(83.3%) '여가·위락·휴식'이었고 동반자로는 배우자(37.2%)의 비율이 가장 높았으며, 최근에 다녀온 해외여행 국가는 일본(29.2%), 중국(7.8%)의 순이었다.

2017 해외여행 여행지
[관광공사 제공]

일본과 중국은 작년보다 방문 비율이 감소한 반면, 베트남(7.6%)과 대만(6.2%)은 늘었다.

해외여행에 대한 만족도는 조사대상 중 80.2%가 긍정적으로 응답해 만족도가 평균 4.03점으로 나타났다.

2017년 해외여행 만족도
[관광공사 제공]

목적지별로 보면 괌·사이판과 일본 여행자의 만족도가 4.11점으로 가장 높았고 중국 여행자의 만족도는 3.64점으로 가장 낮았다.

내년에도 해외여행 열풍은 계속될 전망으로 보인다.

내년에 해외여행을 갈 의향이 있다고 답한 비율은 전체 응답자의 90.3%로 조사됐다.

이들 중 여름철 휴가·여름방학에 해외여행을 다녀오겠다는 사람이 62.5%로 가장 많았으며, 방문하고 싶은 해외 여행지는 일본(48.7%), 베트남(36.8%), 태국(29.2%)의 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해외여행 관련 위험요소 중에서는 전염병을 고려한 사람이 74.1%로 가장 많았다.

지역별로 보면 여행 후에 싱가포르와 일본의 안전 정도가 각각 4.41점, 4.34점으로 가장 높았고 필리핀이 3.52점으로 가장 낮았다.

해외여행 시 우리나라 국민의 에티켓 수준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17.6%가 에티켓이 우수하다고 응답했지만, 37.4%는 에티켓이 부족하다고 답했다.

아울러 국내여행보다 해외여행을 선호한다고 답한 사람이 61.5%로 그 반대의 경우보다 더 많았다.

해외여행을 선호하는 가장 큰 이유는 '국내여행과의 비용 차이가 크지 않아서'(29.4%)였다.

관광공사는 "최근 저가항공의 수요 확대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스위스, 국가 보증 가상화폐 'e-프랑' 가능성 논의

스웨덴에 이어 스위스 정부도 국가가 보증하는 가상화폐의 발행 가능성에 대해 공론화에

韓 '4차산업혁명 신기술' 블록체인·양자통신 수준 최하위

우리나라의 블록체인·양자정보통신 등 새 융합기반 기술 수준이 주요국 가운데 가장 낮다는 전문가 평가가

걷거나 뛰면 가상화폐 적립…코인스텝 앱 출시

블록체인 기반 스타트업 CLC 파운데이션은 15일 걷거나 뛰는 등 운동으로 칼로리를 소모하면 그만큼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워너원 박지훈·황민현·배진영, 스페셜 포토 공개…"물오른 비주얼"

그룹 워너원 박지훈, 황민현, 배진영의 스페셜 앨범 사진이 공개되어 눈길을 끌었다.

소미, 발랄한 성숙美…"미모 포텐 폭발"

소미가 산뜻한 단발로 스타일 변신에 성공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유빈, 11년 만에 홀로서기…6월 첫 솔로앨범

걸그룹 원더걸스 출신 유빈(30)이 솔로 앨범을 내고 데뷔 11년 만에 홀로서기 한다.

이슈·특집[추경예산안 통과]더보기

추경안

청년일자리 추경 3.8조 확정…청년고용위기‧위기지역 지원

청년고용위기를 막고 구조조정으로 인한 위기 지역을 돕기 위한 문재인 정부의 두 번째 추가경정예산(추경)이 21

추경안

농식품부, 추경으로 710억 원 확보…농업·농촌 분야에 투입

농림축산식품부는 올해 추경 예산이 확정되면서 농업·농촌 분야에 710억 원의 예산을 추가로 투입할 계획이라고

게시판

교육부 추경예산 1천623억 원…고졸 청년 中企 취업지원 강화

교육부는 2018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 1천623억 원이 국회 심의·의결을 거쳐 21일 확정됐다고 밝혔다. 고졸 청년

주택

국토부 추경예산 5천362억 원…역세권 매입·전세임대 2천호 공급

역세권 등지에 청년을 위한 매입임대와 전세임대가 각 1천호 추가로 공급된다. 국토교통부는 21일 국회에서 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