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 잃은 '보편요금제' …통신비인하 논의, 자급제 '밀려나'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1.13 11:31:33

이통3사

정부의 주요 통신비 절감 정책인 보편요금제 도입 논의가 2라운드에 돌입했다. 지난 10일 출범한 가계통신비 정책협의회는 단말기 자급제와 함께 보편요금제 도입을 우선 논의키로 했다.

하지만 자급제와 달리 보편요금제는 이통사의 반발이 거세 적잖은 난관이 예상된다. 통신비 논의의 중심이 자급제로 옮겨가는 분위기도 보편요금제 도입에 대한 우려를 키운다.

13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보편요금제 도입을 위한 전기통신사업법 개정안은 입법예고절차를 마무리하고 대통령 직속 규제개혁위원회와 법제처 심사를 거쳐 연말 국회 상임위원회에 제출될 예정이다.

보편요금제는 월 2만원 수준에서 기존 데이터 최저 요금제보다 많은 음성 통화와 데이터를 제공하는 요금제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관련법 개정을 거쳐 내년 이동통신시장의 지배적 사업자인 SK텔레콤을 통해 출시하겠다는 계획이다.

입법 예고 과정에서 이통 3사는 의견서를 내고 시장경쟁 위배, 투자 여력 감소 등을 이유로 반대 의견을 표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통사의 반발에도 정부는 예정대로 추진하겠다는 방침이다. 하지만 업계 안팎에서는 국회 통과가 쉽지 않으리라고 보고 있다.

정책토론회

신영증권 장원열 연구원은 "보편요금제는 법 개정이 필요한데 여야 의원에 따라 찬반이 나뉘는 상황에서 야당 위원이 많은 소관위 통과도 쉽지 않다"고 지적했다.

보편요금제는 가계통신비 정책협의회 논의 순서에서도 자급제에 밀렸다.

정부·업계·시민단체 관계자들로 구성된 가계통신비 정책협의회는 10일 첫 회의에서 주요 의제 가운데 단말기 자급제, 보편요금제 순서로 논의를 진행하기로 했다. 24일 열리는 2차 회의에서는 자급제가 먼저 논의될 예정이다.

이동통신서비스 가입과 휴대전화 판매를 분리하는 단말기 자급제는 6월 국정기획자문위원회가 발표한 통신비 절감 정책에서 제외됐지만, 이후 업계와 국회를 중심으로 대안으로 급부상했다. 자급제 도입 법안이 잇따라 발의됐고, 통신 3사가 긍정적인 입장을 밝히면서 논의가 급물살을 탔다.

상대적으로 보편요금제는 후순위로 밀려난 분위기다.

보편요금제 도입을 막기 위해 이통사들이 자급제 카드를 꺼내 들었다는 해석도 있다.

이통사의 실익이 엇갈리는 자급제와 달리 보편요금제는 기존 요금 체계의 연쇄 인하를 불러와 3사 모두에 직접적인 타격을 줄 공산이 크다. 하지만 완전 자급제가 실현되면 현 시장 체계를 전제로 한 보편요금제 추진 동력이 약해질 가능성이 있다.

참여연대 안진걸 사무처장은 "자급제가 부상한 데는 통신사의 움직임이 일정 부분 영향을 미쳤다"며 "통신사들이 통신비 절감 취지에 공감한다면서 자급제는 찬성하고, 보편요금제는 반대하는 것은 납득하기 어렵다. 보편요금제는 의미있는 정책인 만큼 정책협의회에서 충분히 논의를 거쳐 실행 방안을 찾을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되풀이되는 가상화폐 거래소 사고…예방책은 여전히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레일 해킹으로 부실한 거래소 관리 문제가 재차 도마 위에 오를 것으로

애플, 아이폰·아이패드서 가상화폐 채굴 금지

애플이 지난주 미국 캘리포니아 주 새너제이에서 열린 '연례 세계개발자회의(WWDC 2018)'에서 아이폰·아이패드

일본 기업들, 가상화폐 확산에 채굴 관련사업 잇따라 착수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이용이 확산함에 따라 일본 정보기술(IT) 기업들이 거래 데이터를 인터넷상에 기록하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한지민, 파리 밝힌 여신의 자태

배우 한지민이 파리에서 ‘화보장인’의 면모를 과시...

갓세븐, 올겨울 일본 아레나 투어

그룹 갓세븐이 일본에서 아레나(경기장) 투어를 개최...

'예비신부' 가은, 달샤벳 멤버들과 브라이덜샤워 '미소'

걸그룹 달샤벳 멤버 가은이 결혼을 이틀 앞두고 웨딩화보를 통해 환한 미소를...

이슈·특집[미‧중 무역갈등]더보기

트럼프

트럼프 "中 관세보복 하면 4배로 추가 보복" 경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이 만일 예고한 대로 500억 달러 규모의 미국산 제품에 25%의 보복관세를 매기면

중국

中상무부, 트럼프 추가관세 경고에 "강력한 반격 조치할 것" 반발

중국 상무부는 19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천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추가 보복관세를 부과하겠다

트럼프

트럼프 "2천억달러 규모 中제품에 10% 추가 관세 검토 지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산 제품에 대한 대규모 추가 관세 부과 가능성을 거론했다. 트럼프 대통령

차

수입차 관세 낮추겠다던 中, 미국차에 관세율 40% 적용

자동차 수입관세를 완화하기로 했던 중국이 7월 6일부터 미국산 수입차에 대해 무려 40%의 관세를 매기게 된다. 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