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텐센트, 시총 5천억弗 달성 코앞

재경일보 장선희 기자 장선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1.15 17:14:41

텐센트

중국의 최대 정보기술(IT)업체 텐센트(騰迅·텅쉰)가 중국 업체로는 처음으로 시가총액 5천억 달러(558조원) 달성을 눈앞에 두고 있다고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전 세계에서 시총 5천억 달러를 넘어선 IT기업은 애플, 알파벳(구글의 모회사), 페이스북, 마이크로소프트 정도다.

보도에 따르면 텐센트는 예상을 웃도는 호실적과 잇따른 자회사의 '상장 대박', 공격적 해외투자를 무기로 중국 기업 중에서는 처음으로 시총 5천억 달러 달성을 눈앞에 두고 있다.

이날 홍콩증시 마감 후 3분기 실적을 발표하는 텐센트는 게임 수익과 소셜미디어 위챗(微信·중국판 카카오톡)의 광고 수입 급증에 힘입어 '깜작 실적'을 낼 것으로 예측된다.

블룸버그에 따르면 텐센트의 올해 3분기 순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39.5% 증가한 164억 위안(2조7천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총매출도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50% 늘어난 610억 위안(10조2천억원)으로 전망된다.

또한, 기업공개(IPO)에 나선 텐센트의 자회사들이 잇따라 대박을 터트리는 상황도 텐센트의 기업 가치를 상승시키고 있다.
지난 8일 홍콩증시에 상장한 중국 최대 전자책업체인 웨원은 상장 첫날 주가가 100% 가까이 치솟는 등 투자자들의 높은 관심을 받았다.

스냅

이와 더불어 텐센트가 미국 테슬라와 스냅의 지분을 잇따라 인수하며 공격적인 해외 투자를 벌이고 있는 점도 시총 5천억 달러 달성 전망에 힘을 보태고 있다.

텐센트의 시총은 올해 들어서만 주가가 두 배로 뛰면서 4천730억 달러(527조원)까지 치솟은 상태다. 이런 유리한 상황이 이어진다면 텐센트의 시총이 5천억 달러를 넘어서는 것은 시간문제라는 해석이 나온다.

캐런 첸 제프리투자은행 애널리스트는 텐센트가 중국 기업 최초로 시총 5천억 달러를 달성하게 된다면 "이는 지속가능한 성장 잠재력이 있는 사업을 계속해서 발굴해낸 텐센트의 전략이 인정을 받게 된다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텐센트의 다음 목표는 중국 밖으로 사업을 확장해 글로벌 업체와 경쟁하는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가상화폐 취급업소 대부분 지갑관리 보안 개선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취급업소 대부분이 가상화폐 지갑관리 보안을 개선하라는 권고를 충실히 이행하지 않은

암호화폐

벤처서 빠진 가상화폐 업계 반발…"종기 아프다고 다리 베는 격"

중소벤처기업부가 벤처기업 분류에서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종을 제외하기로 하면서 업계가 강력히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피플스초이스상 결선후보 올라…신곡 '아이돌'도

유엔총회 무대까지 진출한 방탄소년단(BTS)이 팬들의 온라인 투표로 영화, TV, 음악 부문의...

'여우각시별' 이제훈-채수빈, 설레는 인연의 시작

이제훈과 채수빈이 SBS 새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로 설레는 인연의 시작을 알렸다.

JYP 떠난 전소미 YG 테디와 손잡았다 "솔로 데뷔 확률↑"

전소미가 더블랙레이블과 전속계약을 맺었다. 더블랙레이블은 지난 24일...

이슈·특집[9·13부동산 대책]더보기

아파트

[9·13 부동산 대책]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 가능

정부가 지난 13일 내놓은 주택시장 안정 방안 중 대출억제책이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는

아파트

[9‧13부동산 대책] 주택보유자, 규제지역 내 신규 주택대출 금지

앞으로 주택을 보유한 사람은 투기지역이나 투기과열지구, 조정대상지역 등 규제지역에서 주택을 신규 구입할

부동산대책

[9·13부동산 대책] 분양권 소유자 무주택자서 제외·부정당첨자 계약 취소

9·13 부동산 대책에는 분양권이나 입주권 소유자는 무주택자에서 제외하고 부정 당첨자에 대한 계약 취소를 의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