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최저임금인상과 고용감소

재경일보

  • 기사입력 2017.11.20 12:22:31

임금인상이 고용을 감소시키는 결과를 가져온다는 것은 경제학에서 일찍이 필릿프스곡선에 의하여 설명되어 왔다. 그런데 새 정부가 저임금 근로자의 소득향상을 위하여 사회정책적 차원에서 최저임금을 단기에 1만원까지 올리고자 하는 정책에서도 이와 같은 정책효과가 등장하고 있다.

통계청이 발표한 10월 고용동향에 의하면 아파트 경비원, 빌딩청소원, 음식점 종업원 등 최저임금근로자가 많이 종사하는 일자리가 1년 전에 비하여 5만여 개나 줄었다고 한다. 내년 16.4%라고 하는 엄청난 임금인상률이 예정되고 있어 이 부문의 사업주들이 미리 고용조정을 단행하고 있기 때문이다.

최근의 고용동향에 따르면 18만 명이 근무하는 경비노동자 가운데 1만여 명이 일자리를 잃을 것이 예측되고 있으며 최저임금인상지대에는 전반적으로 노동을 자동화로 대체하는 움직임이 본격화되고 있다. 맥도날드는 매장에 무인 주문기를 늘리기로 하였고, 이마트와 세븐 일레븐은 무인편의점을 늘려나가고, 주유소중에서 사람을 사용하지 않는 셀프주유소를 늘려 나가려고 하는 추세가 나타나고 있다.

정부는 영세업체의 최저임금을 정부 예산으로 보전하면 고용감소효과가 나타나지 않을 것으로 예측하였지만 정부의 임금보전정책이 언제까지 지속될지 불투명한 상황이라 많은 사업체에서는 저임금노동자를 사용하는 대신 기계화 자동화로 임금문제를 극복하려는 현상이 보편화되고 있는 것이다. 이렇게 되면 실업자는 늘어나고 저임금근로자의 소득을 증가시켜 소득주도성장을 추진하려는 정부의 정책목표도 달성하기 어렵게 될 공산이 커지게 된다.

저임금지대를 해소하여 노동자들의 인간다운 삶을 보장하려고 하는 정부의 정책의도는 나무랄 수 없는 것이며 복지국가의 당연한 정책목표이기도 하다. 그러나 경제정책, 사회정책과 같은 공공정책은 모두 긴밀한 상관관계를 지니고 있으며 대부분의 공공정책목표는 빛과 그늘을 동시에 내포하고 있는 것이 보통이다. 저임금근로자를 보호하기 위한 최저임금 단기 인상정책이 본의 아니게 그들의 일자리를 빼앗게 된다면 이는 결코 바람직한 공공정책이라고 할 수 없다. 이런 측면에서 본다면 최저임금인상도 일정기간에 무리한 인상을 강행할 것이 아니라 사회경제적 효과를 고려하여 국민경제와 산업현장이 수용할 수 있는 단계적이고 합리적인 인상정책을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할 수 있다.

<김영종 동국대 명예교수>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가상화폐

비트코인 1천200만원 회복…'검은 금요일' 충격 벗어나

전 세계적인 가상화폐(암호화폐·가상통화) 규제 움직임이 수그러들자 비트코인 가격이 반등하며 이른바 '검은

비트코인

비트코인 한때 1만1천달러대 상승…"고래투자자 지난주초 매집"

대표적 가상화폐인 비트코인 가격이 상승세를 이어가면서 한때 1만1천 달러대로 상승했다. 미국 가상화폐

비트코인 거래

"韓 가상화폐 거래 중 비트코인 비중 32.7%…세계 최저"

우리나라는 가상화폐 거래 중 비트코인 거래가 차지하는 비중이 전세계에서 가장 낮은 것으로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영화 '뺑반'에 공효진·류준열·조정석 캐스팅

공효진과 류준열·조정석이 영화 '뺑반'(가제)에서 호흡을 맞춘다. 배급사 쇼박스는...

지드래곤·테디, 작년 작사·작곡 저작권료 수입 1위

빅뱅의 지드래곤과 프로듀서 테디가 지난해 대중음악 분야별 저작권료 수입 1위를 각각 차지...

이민호 기부 브랜드 '프로미즈', 입양대기아동 위한 캠페인

사회복무요원으로 군 복무 중인 배우 이민호(31)가 2014년 고안해 활동 중인 사회공헌 기부...

이슈·특집 [한국GM 철수 위기]더보기

지엠

韓 정부‘실사 먼저'vs GM '자금 지원’...GM이 우위

우리 정부와 미국 제너럴모터스(GM)가 한국GM 지원문제를 놓고 팽팽한 힘겨루기를 하고 있다. GM은 신차물량 배

지엠

경영 부실 한국GM, 방치한 정부의 책임론 제기

한국GM의 경영 부실이 하루 이틀 된 문제가 아님에도 정부가 수년간 방치한 탓에 군산공장 폐쇄 결정을 막지 못했

지엠

한국GM, 군산공장 페쇄 조치...국내 車산업‘위축’,노조 반발

제너럴모터스(GM)가 13일 한국GM의 군산공장 폐쇄와 함께 추가적인 구조조정을 결정하자 국내 자동차 산업이 더욱

GM

GM. 한국 GM 경영난에 지원 요청...‘부실 책임 규명 無‘ 비판

GM이 자회사인 한국GM의 경영난을 해소하기 위해 한국 정부에 지원을 요청하면서 정부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Get Adobe Flash pl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