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X, 2일 만에 10만대 개통 …아이폰8도 덩달아 ↑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1.27 11:21:56

아이폰텐

애플의 10주년 기념작 아이폰X이 첫 이틀간 국내에서 10만대 개통된 것으로 추산된다.

26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아이폰X은 출시된 24일과 다음날인 25일 등 이틀간 국내 이통 3사를 통해 약 10만대가 개통됐다.

이달 3일 출시된 아이폰8과 8플러스의 첫 이틀 간 개통량(14만대)을 합하면, 올해 애플 아이폰 신모델인 8·8플러스·X의 첫 이틀간 개통량 합계는 24만대 수준이다. 이는 전작인 아이폰7과 7플러스의 첫 이틀간 개통량인 20만대를 넘어선 것이다.

업계 관계자는 "애플의 쌍끌이 전략이 통한 것으로 보인다"며 "수능이 끝나고 수능 특수 기간이 되면서 수험생을 중심으로 아이폰8 시리즈의 수요도 덩달아 뛰고 있다"고 전했다.

출시 첫날인 24일 이통 3사의 번호이동 수치는 3만1천978건, 25일 번호이동 수치는 2만7천284건이었다.

일부 집단상가에서 불법 보조금이 지급되기도 했으나, 전반적으로 과열 없이 차분히 예약 개통이 진행됐다.

이틀 간 통신사별 가입자 변동 현황은 SK텔레콤이 619명 순감 했고 KT는 196명, LG유플러스는 423명 순증했다.

거의 모든 가입자가 지원금 대신 선택약정에 따른 25% 요금할인을 택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는 이통사들이 아이폰X에 대한 공식 지원금을 3만4천∼12만2천원으로 적게 잡았기 때문이다.

삼성전자는 아이폰X의 출시에 맞춰 갤럭시S8플러스 128GB 출고가를 기존 115만5천원에서 109만4천500원으로 6만500원 인하하고 공시지원금을 확대하는 등 견제에 나섰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정무위

최종구 "가상화폐거래소 전면폐쇄·불법거래소 폐쇄 모두 검토"

정부가 가상화폐 거래소를 전면 폐쇄하거나 불법행위를 저지른 거래소만 폐쇄하는 두 가지 방안을 모두

정무위

정무위, 정부 가상화폐 대책 혼선 한목소리 질타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여야 의원들은 18일 정부가 최근 거래소 폐쇄 등 부처 간 조율되지 않은 가상화폐 투기근절

금융위원장

가상통화 관련 자금세탁 의심거래 모니터링 강화

은행권이 가상화폐(암호화폐·가상통화)와 관련한 자금세탁 의심거래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한 것으로

이슈·특집 [연말정산]더보기

1

[연말정산]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 15일 시작

13월의 보너스가 될까, 예상치 못한 세금 폭탄이 될까. 국세청은 오는 15일부터 2017년 귀속 연말정산 서비스를 편

1

[연말정산] 아동 학원영수증 필수…알아두면 좋은 '꿀팁'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에서 조회되지 않는 지출 중 공제가 가능한 영수증은 직접 별도로 챙겨야 한다. 다자녀

연말정산

[연말정산] '이것'만 주의해도 세금 폭탄 피해

연말정산이 세금 폭탄이 되지 않으려면 공제 서류를 꼼꼼하게 챙기는 것만큼이나 과다 공제를 피하는 것도 중요

Get Adobe Flash pl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