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2.3원 상승 마감…외국인 주식 매각자금 해외송금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2.04 15:51:46

환율

하락 출발했던 원/달러 환율이 상승 마감했다.

4일 서울 외환시장에 워/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2.3원 오른 달러당 1,088.7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대비 0.4원 내린 1086.0원으로 거래를 시작했지만, 오전 중 반등하더니 한 때 1,090원 선을 넘기도 했다.

외환시장에서는 미국 정가의 러시아 스캔들로 달러화가 약세를 보일 것으로 봤다.

플린은 특검 측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사위인 재러드 쿠슈너 백악관 선임 고문이 러시아 정부 관계자와 접촉하라는 지시를 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이날 국내 주식시장에서 외국인 투자자들이 주식을 팔아 챙긴 돈을 해외로 송금하면서 달러 가치가 반등한 것으로 외환시장 전문가들은 풀이했다.

외국인 투자자는 국내 주식시장에서 이날은 1천311억 원어치 순매수했지만 최근 7거래일 연속 순매도해왔다. 여기에 수입업체들의 결제 수요도 환율 상승을 이끌었다.

전승지 삼성선물 연구원은 "주식시장 역송금 수요와 수입업체 결제물량으로 환율이 올랐다"며 "미국의 러시아 스캔들과 세제개편안이 서로 상충하는 재료여서 환율의 방향성을 잡기 어려운 상황"이라고 말했다.

원/엔 재정환율은 이날 오후 3시 30분 기준 964.60원으로 지난 1일 오후 3시 30분 기준가(964.87원)보다 0.27원 내렸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비트코인 값 1만달러 돌파…올해 950% 뛰며 고점 논쟁 격화

대표적 가상화폐인 비트코인 가격이 일부 거래소에서 1만 달러를 돌파했다. 29일 가상화폐 가격 정보 제공업체

비트코인

비트코인 9천600달러까지 질주…거품 논란에 자구책 마련 고심

가상화폐 선두주자 비트코인의 가격이 27일(현지시간) 9천600달러를 넘어서며 1만달러 돌파를 눈앞에 두게

김용범 금융위 부위원장

정부 "가상통화 이용한 자금세탁에 철저히 대응"

금융위원회 김용범 부위원장은 28일 "비트코인 등 가상통화의 거래가 자금세탁의 새로운 통로가 되지 않도록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엄정화, 정규 10집 오는13일 오후 6시 공개할 예정…

가수 엄정화가 새 앨범에서 듀엣 한 이효리에 대해 "곡을 듣고서 이효리밖에 떠오르지 않았다"고...

AOA 지민·설현, 크리스마스 기부 캠페인 진행"받은♥ 나누고파"

AOA 지민과 설현이 다가오는 크리스마스에 특별한 나눔을 진행한다.

크러쉬, 19일 싱글 '내 편이 돼줘' 발매

감미로운 목소리의 R&B 가수 크러쉬(본명 신효섭·25)가 오는 19일 디지털 싱글 '내 편이 돼줘'로 돌아온다.

이슈·특집 [포항 지진]더보기

액상화

포항 주민, 액상화 ‘높음’ 판정에 ‘땅 꺼질까 걱정’....정부‘우려할 수준 아냐’

1일 경북 포항시 흥해읍 망천리. 지난달 15일 발생한 규모 5.4 지진으로 진앙 반경 5.5㎞ 안에 있는 이 마을 논 곳곳

지열발전

‘포항 지열발전‘이 지진의 원인? …의혹제기에 ’사업 중단 위기'

국내에서 처음 시도하는 포항 지열발전이 지진 이후 일각에서 원인 제공자라는 의혹을 제기하자 중단 위기에 몰

포항지진

지진 여파? 갑작스러운 수능 연기에…관련업계 후폭풍

지난 15일 발생한 포항 지진으로 교육부가 2018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1주일 연기를 결정하면서 수능 날짜에 맞

Get Adobe Flash player